본문 바로가기

misogyny

'위대한 예술가'에게 착취 당했던 여성들 #미술사 #여성혐오 이 유명한 소변기 작품 사실 여성 예술가인 Elsa von Freytag-Loringhoven의 것인데 마르셀 뒤샹이 훔친거였다고 한다. 심지어 1980년대부터 학자들은 그 사실도 증거도 이미 알고 있었다고 하는데 일부러 인정을 안한다고 함. pic.twitter.com/QTLpd5GnGL— Yoobozy ♀Bullbaem🌈 (@FFF_nohair) October 7, 2017 좀 앞뒤 잘라먹고 자극적인 부분만 적은 위의 트윗이 트위터에서 상당한 RT를 타고 있는데요... 일단 글 적은 계정 자체가 웜톤 짙은 분이군요(역시나). 주장에는 공감하는 바가 있지만 앞뒤가 잘린 부분을 설명하자면... 뒤샹의 '샘'이라는 작품은 애초에 논쟁을 불러일으키기 위한 의도로 출품된 것입니다. 1917년 뉴욕, 그랜드센트.. 더보기
#살인기업 #넷마블 #여혐게임 #리니지2레볼루션 #리니지 #대상화 #여성혐오 #IWD2017 #여성의날 사람 잡는 게임회사, 넷마블. 넷마블 직원이 사망한 사건이 언론기사를 통해 보도된 것이 작년만 세 건입니다. 그리고 직원 사망 사건을 직접 다루지는 않았지만, 급기야는 경향신문에서 이런 기사도 냈네요. [게임산업 노동자 잔혹사](1)“밤 10시 퇴근은 반차, 12시가 칼퇴, 새벽 2시 넘어야 잔업” 그 살인 기업 넷마블에서 NC소프트의 리니지 IP를 이용한 리니지2 레볼루션이라는 게임을 냈습니다. 사람이 죽거나 말거나 리니지랍시고 많이들 내려받아서 국내 모바일 게임 매출 순위 1위를 하고 있다는 것 같군요. 게임이 어떤 꼬라지려나 좀 받아서 돌려봤습니다. 사람 잡는 회사에서 만드는 게임이기도 하고, 캐릭터 디자인도 대략 이 모양이라서 바로 지웠습니다. 게임이 재미없는 건 둘째치고, 여성을 지나치게 대상화.. 더보기
#살인기업 #넷마블 #여혐게임 #리니지2레볼루션 #리니지 #대상화 #여성혐오 #IWD2017 #여성의날 사람 잡는 게임회사, 넷마블. 넷마블 직원이 사망한 사건이 언론기사를 통해 보도된 것이 작년만 세 건입니다. 그리고 직원 사망 사건을 직접 다루지는 않았지만, 급기야는 경향신문에서 이런 기사도 냈네요. [게임산업 노동자 잔혹사](1)“밤 10시 퇴근은 반차, 12시가 칼퇴, 새벽 2시 넘어야 잔업” 그 살인 기업 넷마블에서 NC소프트의 리니지 IP를 이용한 리니지2 레볼루션이라는 게임을 냈습니다. 사람이 죽거나 말거나 리니지랍시고 많이들 내려받아서 국내 모바일 게임 매출 순위 1위를 하고 있다는 것 같군요. 게임이 어떤 꼬라지려나 좀 받아서 돌려봤습니다. 사람 잡는 회사에서 만드는 게임이기도 하고, 캐릭터 디자인도 대략 이 모양이라서 바로 지웠습니다. 게임이 재미없는 건 둘째치고, 여성을 지나치게 대상화.. 더보기
#살인기업 #넷마블 #여혐게임 #리니지2레볼루션 #리니지 #대상화 #여성혐오 사람 잡는 게임회사, 넷마블. 넷마블 직원이 사망한 사건이 언론기사를 통해 보도된 것이 작년만 세 건입니다. 그리고 직원 사망 사건을 직접 다루지는 않았지만, 급기야는 경향신문에서 이런 기사도 냈네요. [게임산업 노동자 잔혹사](1)“밤 10시 퇴근은 반차, 12시가 칼퇴, 새벽 2시 넘어야 잔업” 그 살인 기업 넷마블에서 NC소프트의 리니지 IP를 이용한 리니지2 레볼루션이라는 게임을 냈습니다. 사람이 죽거나 말거나 리니지랍시고 많이들 내려받아서 국내 모바일 게임 매출 순위 1위를 하고 있다는 것 같군요. 게임이 어떤 꼬라지려나 좀 받아서 돌려봤습니다. 사람 잡는 회사에서 만드는 게임이기도 하고, 캐릭터 디자인도 대략 이 모양이라서 바로 지웠습니다. 게임이 재미없는 건 둘째치고, 여성을 지나치게 대상화.. 더보기
#살인기업 #넷마블 #여혐게임 #리니지2레볼루션 #리니지 #대상화 #여성혐오 사람 잡는 게임회사, 넷마블. 넷마블 직원이 사망한 사건이 언론기사를 통해 보도된 것이 작년만 세 건입니다.그리고 직원 사망 사건을 직접 다루지는 않았지만, 급기야는 경향신문에서 이런 기사도 냈네요.[게임산업 노동자 잔혹사](1)“밤 10시 퇴근은 반차, 12시가 칼퇴, 새벽 2시 넘어야 잔업”그 살인 기업 넷마블에서 NC소프트의 리니지 IP를 이용한 리니지2 레볼루션이라는 게임을 냈습니다.사람이 죽거나 말거나 리니지랍시고 많이들 내려받아서 국내 모바일 게임 매출 순위 1위를 하고 있다는 것 같군요.게임이 어떤 꼬라지려나 좀 받아서 돌려봤습니다. 사람 잡는 회사에서 만드는 게임이기도 하고, 캐릭터 디자인도 대략 이 모양이라서 바로 지웠습니다.게임이 재미없는 건 둘째치고, 여성을 지나치게 대상화한 캐릭터 .. 더보기
저것은 해로운 사진이다 올해가 2016년, 21세기가 된지도 어언 15년이나 흘렀군요.자, 21세기 한국의 길거리와 온라인에서 유행하는 사진이라는 것은 어떤 녀석들일까요?"딱 달라붙는 청바지를 입고, 엉덩이가 일부러 잘 보이도록 반쯤 뒤돌아 선 채로, 비실비실 웃으면서 손짓을 하는 여성"의 사진이나 입간판이 모 통신사 대리점을 빌어 전국을 뒤덮은 적이 있죠.아직도 꽤 남아있습니다.겨울이 되니 그 옷차림이 빨갛게(...) 바뀌더군요.인스타그램에는 "딱히 해롭지도 않아 보이고 공격적이지도 않은, 적당히 보기 좋은 어린 여자애들에게 벗긴 것도 입힌 것도 아닌 애매한 포즈를 취하게 해서 찍은" 사진들이 인기를 얻고 있네요.저런 사진을 찍고 있는 자는 스스로 예술가라며 행세하고 있는 모양입니다.사람을 관상용으로 쓰겠다는 걸 막을 수는 .. 더보기
오버워치는 여전히, 성차별적입니다 서든어택2가 안 좋은 쪽으로 화제가 되고 있습니다. 마침 LOL를 누르고 흥행하고 있는 오버워치와 비교가 되고도 있죠. 맥락없이 벗기기에 급급한 성적대상화가 어디까지 저열해 질 수 있는지를 한눈에 보여주고 있습니다. 누구 말마따나, 넥슨에 대한 안 좋은 선입견을 닥닥닥닥 긁어모아 만든 게임 같네요. 한국 게임은 수출도 많이 하는 문화 상품이지만, 국내에서 인식이 좋지 않고, 심지어 마약 취급까지 받는 이유가 다른 게 아닙니다. 언리얼 엔진3에 300억을 제작비로 갖다 박은 게임이 이런 꼬라지라니... 여기서 이나후네 케이지의 명대사가 떠오릅니다. 오버워치의 경우 서든어택2가 이렇게 빻아버린 바람에, 인기 몰이를 하고 있는 오버워치와 꽤 비교가 되고 있습니다. 그러나..... 오버워치가 서든어택2 따위와 .. 더보기
여자는 정치에 관심이 없다? 정말? 30대 남초 사이트의 대표격인 SLR클럽의 글 [링크]뭐 하는 수컷인지는 모르겠는데... 빻은 소리 #아무말 작렬! [링크]어느 트위터 계정의 한숨. [링크]살면서 보니까 예쁜 여자들의 약 80%쯤은 정치 무관심, 그나마 있어도 한나라당 쪽이더라. 예쁜 것도 기득권이라니까.— 투더리 (@leftliber) October 13, 2011 신뢰도에 크게 문제가 없을 것 같다는 자료랍시고 포털사이트 캡쳐 화면을 가져오는 지극정성 [링크]정치를 잘 모르는 여자들은 어서 어서 개념 색조 화장을 해서! 뇌까지 섹시한 개념녀가 되어야한다! [링크]여자사람 여러분~~~ 올 봄 트렌드는 개념 색조의 짙은 시사 화장이라죠. 시사IN 구독으로 머릿속까지 완벽하게 화장하세요~~~— 독설닷컴 (@dogsul) March 8, .. 더보기
연합뉴스 "#군무벅스_불매운동" 해시태그 날조 사건 언론 기사는 사실을 바탕으로 써야 합니다. 그런데 없는 일을 있었다고 하거나, 자신의 망상을 기사로 쓰는 기자들과, 그런 기사를 부끄러운 줄 모르고 지면에 올리는 언론사들이 많습니다. 이런 이들을 일컬어 "기레기" 즉 [기자 + 쓰레기], 그리고 언론사는 "찌라시", 라고들 하지요. 연합뉴스[링크]도 훌륭한 찌라시이자 기레기 둥지라고 할 수 있겠습니다. 발단은 연합뉴스 정빛나 연합뉴스는 뉴스 통신사입니다. 통신사란, 언론사를 상대로 뉴스를 판매하는 회사를 이야기하는 것입니다. 연합뉴스에서 기사를 생산하면 다른 언론사들이 그 기사를 사가서 보도합니다. 인력이나 자금의 문제가 있기 때문에, 아무리 큰 언론사라 하더라도 취재를 못하는 곳이 생길 수 있습니다. 혹은 취재 할 가치가 상대적으로 낮은 사건이 있을 .. 더보기
잃어버린 우리의 소리를 찾아서-기분이 조크든요! 1994년 MBC 뉴스입니다. 1분 10초경부터 보면 됩니다. "이렇게 입으면 기분이 좋거든요" "X세대"라는 그때 그 시절 언니들의 말투. 딱 부러지고 시원합니다. 옷차림도 개성 있고 남의 시선 신경쓰지 않는 당당함이 있습니다. 당시의 TV뉴스 인터뷰가 대본을 가지고 연출한 것이라는 이야기도 있기는 있습니다만, 뭐 그건 그리 중요한 것은 아닙니다. 인터뷰 자체는 연출일 수도 있겠지만, 사회적 맥락이 있었으니 전파를 탔을 것입니다. 2016년 오늘 날 TV를 틀면 어떻습니까? 예능 프로그램에서 여성이 게스트로 등장 할 때마다 늘 "애교"를 요구합니다. 귀엽고 아이같은 말투를 쓰지 않으면 기가 쎄다고 합니다. 엠버에게 "여자답게 입으라"는 비난이 쏟아집니다. "픽미 업"을 소곤거리며 주체성 없는 "선택의 .. 더보기
Misogyny, "여성혐오"에 대한 시비들 Misogyny(미소지니)는 여성을 동등한 인간으로 여기지 않고, 차별 및 대상화 하는 모든 현상을 일컫는 말입니다.국내에서는 "여성혐오를 혐오한다"(우에노 치즈코)라는 책에서 여성혐오라는 낱말을 쓰기 시작하면서 "여성혐오"가 misogyny의 역어로 자리를 잡았습니다.여기서 혐오라고 해서 "hate"만을 일컫는 것이 아닙니다.여성에 대한 과도한 찬양, 성적대상화, 여성성이 상품으로 유통되는 현실 등 남자는 당하지 않는 여성들만이 당하는 부조리와 차별등을 모두 통틀어 여성혐오라고 합니다.그런데 여성혐오라는 낱말에 대해서 간혹 딴지를 거는 동물들이 있습니다.여성혐오가 misogyny라는 원문을 제대로 반영하지 못하는 것 아니냐, "여성혐오를 혐오한다" 책광고 아니냐, 나는 여자를 좋아하는데 왜 여성혐오냐,.. 더보기
귤이 회수를 건너면 탱자가 된다 귤이 회수를 건너면 탱자가 되는, 즉 외국에서는 멀쩡하던 것이 한국에 들어오면 왜인지 모르게 K-ristic 하게 변모하는 현상은 다들 익히 경험 하셨으리라 생각합니다.최근에는 넷플릭스의 자막 유교패치(지위가 높거나 나이가 많아도 여성은 남자에게 무조건 존대를 한다든지, 서로 반말하던 남녀가 동침하면 여자만 존대를 한다든지...) 등이 구설수에 오르기도 했죠.이번에도 그런 일이 일어난 것 같아서 기록차 글을 하나 적어 봅니다. 한국은 여성혐오(misogyny)가 특히 강한 나라입니다.통계를 봐도, 산업화된 세속주의 국가 중에서는 최하위권, 일본과 함께 이슬람 정교일치 국가 바로 위에 위에 위치하는 수준입니다.여성혐오가 공기처럼 흐르고 있는데, 심지어는 여성이 주요한 고객인 분야에서도 그렇습니다. 뮤지컬은.. 더보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