본문 바로가기

반응형

fast food

버거 킹 이것 저것 사실 버거킹을 제일 애정 했는데 그것도 다 옛말이고 이젠 서브웨이를 주로 가게 됐습니다. 맥도날드가 지리멸렬하고 경쟁자라고는 롯데리아 뿐이어선지 몰라도 버거킹이 예전의 버거킹 맛이 아니애오... 가끔 가서 감자튀김 사먹곤 하지만... 앞으로는 발길이 더 뜸해질 것 같네요. 더보기
마음의 고향 버거킹 요즘 맛이 좀 변해서 예쩐 같지 않지만... 그래도 그나마 가장 나은 정크푸드 체인 버거킹... 한국 전통 맛집입니다. 다만 롯바데퀴리아 같이 곳곳에 있지 않은 버거킹... 일부러 찾아가야 합니다. 수도꼭지 틀면 제로콜라 나오고 와퍼가 늘 따끈한 그런 곳에서 살고 싶네요... 더보기
[KFC] 블랙 라벨 클래식 버거 6,600원 블랙라벨클래식버거...이름도 참 장황합니다.블랙 라벨 치킨이 나온지는 몇 개월 됐습니다.나오자마자 먹어본 기록을 해 둔 적[링크]이 있는데, 블랙라벨치킨 자체는 맛있어서 먹을만 했습니다.이걸 가지고 곧 버거도 만들더군요.반응이 나쁘지 않았는지는 몰라도, 약 5개월 정도 지난 지금까지도 여전히 판매하고 있습니다.이대로 레귤러 메뉴로 올라갈지는 좀 더 지켜봐야 할 것 같지만요. 포장을 두 겹이나 해서 주는 걸 보면 나름 공을 들인 느낌이 납니다.맛도 썩 나쁘지 않습니다.안에 들어있는 블랙라벨치킨의 두터운 식감이 야채와 잘 어울리는 편입니다.다른 버거들보다 약간 비싸기 때문에, 세트로 주문하면 가격이 8,500원이 됩니다.소위 "가성비"로는 그다지 좋은 선택은 아닌 것 같습니다.배만 채울 것이면 더 싸고 양이.. 더보기
아주 #오랜만에 #맥모닝 #맥도날드 아주 오랜만에 부지런한 사람만 먹을 수 있다는 맥모닝을 먹어 봤습니다. 역시 아침은 맥모닝 메뉴가 별미까지는 아니어도 무난하고 적당해서 좋네요.가격도 저렴한 편이구요.기름 냄새가 좀 나고 느끼한 부분은 있지만 그래도 무슨 해장국이랍시고 고추가루 잔뜩 들어간 것들 보다야 훨씬 속이 편합니다.다만 오전에만 팔기 때문에 주말에 늦잠자느라 먹을 수 없다는 치명적인 단점은 여전하군요... 더보기
#버거킹 #새우튀김 버거킹에서 새우튀김을 판다니 무슨 소린가 할 수도 있겠지만... 버거킹에서 진짜로 새우 튀김을 팔고 있습니다. 일식집도 아니고 약간 뜬금없는 느낌은 있네요. 집에서야 새우튀김이 귀찮고 어렵지만, 버거킹 주방에는 튀김 기계도 있고 할테니까요. 호기심에 한 번 구입해 봤습니다. 가격은 좀 애매... 한데 집에서 해먹는 걸 생각해보면 뭐 그럭저럭 나쁘진 않은 것 같습니다. 튀기는 거 자체가 위험하기도 하고 귀찮은 작업이니까요. 온도 시간 잘 맞추는 것도 어렵고... 앞으로 계속 판매될지 이번 겨울만 팔고 그만둘지는 알 수 없는데, 예전부터 메뉴들이 사라지는 경우가 많아서 오래 가지는 않을 것 같네요. 맛은 나쁘지 않고 한 두번 먹어볼 정도로는 권할 만 하겠습니다. 이 블로그의 다른 간식 소개글 구경 [링크] 더보기
#KFC #치밥 #컵밥 #덮밥 #치킨데리야끼 #볶음김치마요 젊은이들의 절망을 먹고 사는 동네, 노량진[링크]에 가면 노점에서 컵밥이라는 걸 팝니다.가격은 3,000원 정도, 컵라면 컵 정도 크기의 컵에 밥과 여러가지 고명을 얹어 팝니다.저렴하고 간단하게 식사를 할 수 있어서 노량진 공시생들이 애용합니다.이걸 명물이라고 불러야 하나... 아무튼 노량진의 대표 음식하면 컵밥이라고 해도 되겠습니다.여튼 KFC에서 이 노량진 컵밥 비스무리한 치밥이라는 걸 팔기 시작 했습니다. 치킨데리야끼 치밥과 볶음김치마요 치밥 두 종류입니다.단품으로는 2,500원입니다.출시기념으로 5,900원에 세트를 판매 중입니다. 치밥 자체는...그렇게 맛이 있다고 하긴 어렵네요.그럭저럭 먹을만 하지만, 양이 좀 애매한 편이고 김치 쪽은 김치소스가 좀 매운 편입니다.데리야끼는 달콤한 맛이 있어서.. 더보기
#오코노미온더치킨 #오코노미야키 #치킨 #메이플치킨 #KFC 요즘에 KFC[링크]도 버거킹[링크] 만큼 희한한 괴작을 종종 만들어 내고 있습니다. 이번에는 메이플 치킨이라는 것과 "오노코미온더치킨"이라는 걸 팔기 시작했습니다. 시즌 한정 메뉴인 것 같네요. 메이플 시럽을 들이 부었고 그 위에 아몬드가 올라가 있어서 일단 겉모양과 냄새가 아주 근사합니다. 맛도 나쁘지 않네요. 다만 메이플 시럽과 아몬드 때문인지 오리지널 치킨보다 가격이 살짝 비싼 편입니다. 큰 기대는 안 했습니다만, 생각보다 재미있네요. 밑에 깔려 있는 치킨이야 뭐 닭고기는 맛있으니까 먹을만하고... 고명이 상당히 많이 올라갑니다. 버섯, 베이컨, 양파, 가쓰오부시 등등... 맛이 특출난 건 아니지만 아이디어가 재미있습니다. 한 두번쯤은 먹을만 하겠습니다만... 다시 찾을 정도로 큰 감흥이 있지는 .. 더보기
[버거킹] 롱킹 Long King 버거킹에서 롱 킹(Long King)이라는 걸 팔기 시작했습니다.행사로 3,000원에 하나라고 해서 한 번 먹어봤습죠. 달달한 소스랑 쇠고기 패티가 잘 어울리긴 합니다.그런데 이걸 왜 길게 늘였는지는.... 솔직히 잘 모르겠네요... 와퍼랑 소스가 다르긴 합니다만, 소스만 바꿔서는 차별화가 어려우니 길게 늘인 것 같다는 느낌적 느낌...역시 버거킹에서는 와퍼가 진리라는 절대 명제만 다시금 확인하게 됐습니다.가격도 그렇고 일부러 찾아 먹을만한 메뉴는 아니네요. 더보기

반응형