본문 바로가기

Bus

버스 하차 버튼 일부 서울, 경기도 시내 버스들의 버스 정차 버튼이 동그란 걸로 바뀌었습니다. 크고 눈에 잘 띄어서 좋은 것 같습니다. 누르면 막 온 세상이 멈출 것 같고... 하지만 한국에서 굴러 다니고, 노인들도 많이 이용하는 대중교통인 시내 버스인 만큼, 영어로 STOP이라고 써 놓은 건 아쉬운 부분입니다. 공공성 점수를 준다면 빵점이겠어요. 더보기
방사능 (봄)비 내리던 날. 지난 4월 7일, 서울에는 방사성 물질은 세슘과 요오드를 머금(었다고 알려진)은 봄비가 촉촉히 대지를 적셨습니다. 여기에 대해서 의견이 꽤나 갈렸던 모양인데요... 방사성 물질이 비에 포함되어 있다고 큰 악영향은 없을 것이라는 (비교적) 낙관파와, 전례가 없는 환경재앙이므로 절대 낙관 할 수 없다는 비관파의 주장이 대립하고 있군요. 사실 이런 비를 맞는다고 해서 당장 죽지는 않겠지요. 그러나 자라나는 아이들이나 임산부등에 대한 영향은 말그대로 밝혀진바가 없으므로, 안전하다고 함부로 말하는 것은 너무 성급하다고 생각합니다. 물론 그렇다고 사실 별다른 대책을 세울수도 없죠. 비가 내리는 걸 막을수도 없는 노릇이고 말입니다. 그리고 빗물들이 다시 순환 할테니, 이미 인간의 통제권을 이미 벗어난 문제입니다. 환.. 더보기
the Decorated bus 지하철보다 버스가 좋은 점은 바깥 풍경을 볼 수 있다는 점과, 난폭운전 혹은 덜컹덜컹 거리는 스릴(?)을 즐길 수 있다는 것 등등... 그리고 종종 이런 아름다운 버스를 만날 수 있다는 것도 빼놓을 수 없다. 알록달록 반짝 반짝 아름다운 버스. 지하철은 너무 딱딱하고 재미가 없어서 언제나 탈때마다 아쉽다는 생각을 하곤 하는데, 역시 이런 면에서는 버스가 더 우월한 것 같다. 버스 전체를 뒤덮은 장식에 정성이 느껴진다. 더보기
under the bus, cat it is. 길에 사는 고양이, 길고양이는 수명이 4~5년 정도다. 일반적으로 집에서 기르는 애완용 고양이들은 7~10년 정도 산다고 한다. 더 오래 살 수 있다는 것도 같다. 강아지들은 15~17년 정도라는 것 같고. 길고양이를 거둬 기르는 것이 그 고양이에게는 장수라는 축복을 내리는 것일 수도 있다. 다른 고양이들과 쓰레기통 하나를 두고 싸울 일도 없고, 비 맞고 눈 맞고 춥고 더울 일도 없고, 지나가는 꼬맹이나 주정뱅이에게 공격을 받을 일도 없고 말이다. 고양이를 꼬시는 법을 배웠는데, 아직 시험은 안 해봤다. 1. 일단 쭈그리고 앉아서 고양이 눈 높이를 맞춘다. 2. 고양이를 향해 손가락 하나를 펴서 향한다. 삿대질 비슷하게 하면 된다. 3. 손가락을 편채로 고양이를 지긋이 응시하고 있자. 4. 고양이가 손가.. 더보기
반수생은 또 뭐지? 반수생이라니, 재주생은 들어봤어도 반수생은 또 뭐란 말인가? 교육이 점점 미쳐가는 것 같다. 사회에서 소모될 건전지만을 생산하는 창의력 Zero의 교육이 되어 가는데, 전부 경쟁에 혈안이 되서 누구하나 이것을 거부하려 들지는 않는다. 판을 깰 용기는 사실 아무나 가질 수 없는 것이긴 하지만. 언젠가 이런 교육 때문에 피를 보는 날이 오겠지만, 그날이 와도 정신을 차릴 수 있을지 모르겠다. 감리제도가 성수대교, 삼풍참사를 거치며 강화되어 왔지만, 이건 사람이 죽고 사는 문제가 아니니까... * 이 포스트는 blogkorea [블코채널 : Image Generator] 에 링크 되어있습니다. 더보기
새로운 버스 손잡이 서울 버스 중에 간혹 보면 이런 알록달록한 버스 손잡이를 갖춘 버스들이 있다. 듣기로는 아직 시험중이라고 하든데... 모양도 예쁘고 색도 알록달록 좋으니 모든 버스에 적용해도 괜찮을 것 같다. 그리고 기왕 색을 입힐바에 손잡이 고리와 bar를 연결하는 부위도 까만색 말고 다른 색 부품을 사용해서 만들면 더 좋을 것 같은데... 생각이 거기까진 미치지 못한 모양이다. 쥐새끼가 서울 시장으로 있을 시절에 서울 버스 색깔을 지랄염병(GRYB; Green Red, Yellow, Blue)으로 입혔는데, 아마도 그 색을 상징으로 해서 달아놓은 것 같다. 졸속으로 기획해서 졸속으로 시행한 것 치고는 별 문제제기 없이 굴러가고 있는 것 같기는 한데... 아마도 내가 모르는 뭔가가 있을 가능성이 더 크겠지. * 이 포.. 더보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