본문 바로가기

후쿠시마

일본으로 먹으러 간 이야기 2 - 하카타 편 전편 (아리마 온천) [링크] 어찌 저찌하여 고베에서 후쿠오카의 하카타로 이동을 하게 되었습니다. 아리마온천에서 뭐 먹은 이야기인 전편은 이 [링크]에서 보실 수 있습니다. 하카타는 후쿠오카에 있는 도시로 후쿠오카가 한국하고 가까워서, 한국인들 상대로 장사하는 사람들도 상당히 많은 편입니다. 공공시설 안내문구도 한글로 되어있다거나, 한글 가게 간판도 많고 그래요.   일본의 대중문화에서 꽃꽂이는 무슨 야마토나.. 더보기
일본이 후쿠시마를 극복하는 법 후쿠시마, 그러니까 동일본 대지진이 일어나 핵발전소가 박살난 것이 어느사이 2년이나 지난 일이 되었습니다. 물론, 거기서 나오고 있는 방사능은 현재진행형이며, 일본 정부는 이에 대해 속수무책인 상황이고, 아마 앞으로도 마찬가지 일 것입니다. 문제는 사후 처리죠. 후쿠시마의 핵발전소는 앞으로 수백년 이상은 거뜬히 해로운 방사성 물질을 내뿜을 것이고, 이미 인간의 힘으로 어떻게 해 볼 수 있는 시기는 애저녁에 지났습니다. 그렇다면 일본이 이 참사에 대.. 더보기
카미카제 50人, 후쿠시마 원전 단상 이런 우스개소리가 있습니다. 비행기에서 낙하산을 매고 뛰어내리려는 사람들이 있는데, 너무 높아서 겁을 먹고 뛰어내리지 않고 있습니다. 이 사람들을 뛰어내리게 하려면 어떤 말을 해줘야 할까요? 영국인들은 "신사는 낙하를 좋아한다"고 말해주면 뛰어내린다고 합니다. 미국인들은 "뛰어내리면 멋있을거야!"하고 말해주면 뛰어내린다고 합니다. 한국인들은 "군면제 해주겠다"고 하면 뛰어내린다고 합니다. 일본인들은 "다른 사람들도 다들 뛰어내렸다"고 하면 .. 더보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