본문 바로가기

중형 포맷

중형 카메라 마미야 Mamiya RB67 Pro-S 디지털 카메라(DSLR)의 발전으로 인해 현재는 135 포맷 필름이 가지는 장점은 거의 사라진 상태입니다. 계조나 화소에서 DSLR이 35mm 필름을 완전히 압도하고 있죠. 중형(120 포맷)으로 가면 얘기가 살짝 다른데, 판형이 다른만큼 여전히 해상도에서는 중형 필름이 우위에 있죠. 물론 현상이나 스캔 등의 수고를 생각하면 디지털백이 더 편리합니다. 그러나 중형 디지털백은 저렴한 것도 1,500만원부터 시작하기 때문에 쉽게 도입하기 어렵습.. 더보기
스타킹, 다리, 거리, 인파 사람들이 바쁘게 오고 간다.뭐가 그리 바쁜지 잔뜩 딱딱한 표정으로 오고 간다.심심해서 찍어 본 사진.Hasselblad 503CX + CF 80mm두 장을 이어 붙인 것임.중형으로 찍은 거대한 사진을 리사이즈 해서 웹에 올리려니 역시 감흥이 전해져 오지 않는다.거대한 다리가 눈 앞에서 보여야 제 맛인데... 더보기
빛망울 빛망울.  흔히 보케라고도 부른다. 보케(bokeh)는 영미권 사람들도 사용하고 있는데, 달리 다른 말로 대체 할 단어가 없기 때문이다.  물론 일본에서 온 말이다.  우리말로는 보케 대신 빛망울이라는 표현을 사용하면 될 것 같다. Texar라는 중국산 120 TLR로 찍은 것인데, 얼마 찍지도 못하고 뭔가 부실해서 곧 고장이 나 버렸다... 하나 더 살까 말까 고민중이긴 한데, 수중에 돈이 있어야... ㅜㅠㅜ 더보기
이런 사진은 크게 뽑아야 하는데... 필름 스캔 작업이 대충 마무리 되었고, 이제 데이터를 정리하고 있는 중이다. 그 중에 일단 마음에 드는 사진 한 장을 뽑아서 올려본다. 16만원 주고 금강제화에서 산 구두인데, 꽤 오래전에 산 것으로 아직도 신을 만 하다. 옷이나 신발 같은 외적으로 꾸미는 데에는 돈을 거의 쓰지 않다 보니...       이 사진을 흑백으로 이리저리 돌리고 자시고 하면 아래와 같은 결과물이 나온다. 역시 디지.. 더보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