본문 바로가기

중국음식

대림동 봉자마라탕(봉선마라탕)에 관한 우울한 소식 대림동 봉자마라탕....(2018년 1월 4일 추가: 봉선 마라탕으로 이름이 바뀐 모양입니다) 끝내주는 마라탕 때문에 종종 찾던 곳입니다. 예전에 몇 번 소개한 적이 있었죠. 봉자마라탕 관련 글 보기 [링크]   간만에 봉자마라탕에 갔더니.... 좀 많이 바뀐 것이 있네요. 좋은 소식과 나쁜 소식이 있는데, 일단 좋은 소식부터...   좋은 소식 : 메뉴판에 한글이!      .. 더보기
림해반점 가지만두에 무슨 일이 벌어진걸까 자주 찾는 가게 중에 림해반점[링크]이라고, 아주 괜찮은 가게가 있습니다. 경기도 군포시에 있는 곳인데, 위치는 이 글[링크]를 참조하세요. 이번에도 4인조 파티를 결성해서 림해반점에 들렀습니다.             림해반점도 이제 나름 오래된 가게죠. 한국에서 자영업자 1년 생존율이 20%였나 그렇다죠? 시간이 지나면서 여러가지가 바뀌게 마련인데, 엄청.. 더보기
[대림역] 봉자마라탕 어게인 맵지 않으면서도 아주 찐득한 맛의 마라탕을 판매하는 봉자마라탕. 여름에는 아무래도 더워서 좀 꺼려지는 게 마라탕이지만, 이제 어느 사이에 뜨끈 뜨끈한 마라탕 국물이 떠오르는 계절이 되었습니다. 툐끼가 감기에 걸려서 마라탕으로 해독(?)도 할 겸, 지하철 2, 7호선 환승역 대림역에 있는 봉자마라탕에 들렀습니다. 건대입구역에도 봉자마라탕이 있는데 거긴 너무 멀어서 아직 가 본 적은 없네요. 낮에 과천 국립현대.. 더보기
뭐든지 맛있는, 정통 중국집 금정역 림해식당 최근 이주노동자들이 많아지고 있습니다. 경기도 부근의 공단지역에는 특히 많고, 서울 안에서도 이주노동자들을 종종 볼 수 있지요. 이들이 제공하는 것은 비단 노동력 뿐 아니라, 이주노동자들 고향의 문화도 포함됩니다. 특히 중국 등지에서 건너온 사람들이 많아지면서 예전에는 찾아 볼 수 없었던 정통중국음식점들이 많아지고 있지요. 예전에는 한국식으로 변형된 짜장면이나 짬뽕 정도 파는 집이 전부였지만, 요즘은 중국 본토에나 가야 먹어 볼 수 있었던 정통요리를.. 더보기
동천홍 목동점 목동에 있는 고급 중국집입니다. 서울에 몇 군데 더 지점이 있는데 목동점에만 가보았습니다. 목동점이 본사라고 하네요. 공식 홈페이지를 갖추고있으나, 외주로 만든 것 같은데 관리도 안되고 웹표준에도 안맞고 그저 그렇습니다. 퓨전 차이니즈 레스토랑이라고 소개하고 있는데, 뭐 현지화된 중국음식을 파는 곳이라고 생각하면 되겠습니다. 위치는 오목교역 부근으로 아래와 같습니다.   크게 보기   오목교역.... 옛날에는 목동.. 더보기
동부이촌동의 (비싼) 맛집 야래향(夜來香) 중국집이라고 우리가 싸잡아 부르지만, 사실 맛있는 중국집을 찾는 것도 쉬운 일은 아닙니다.가장 쉬운 방법은 지하철 1호선 인천행을 타고 자리에 앉아 인천 차이나타운에 가는 것이지요!거긴 고량주와 양꼬치의 천국입니다!하지만 서울에서 거기 가려면 시간과 노력이 좀 들죠.서울 안에서 해결 할 수 있는 곳을 찾으려면 안테나를 쫑긋 세우지 않으면 안됩니다.툐끼와 국립중앙박물관에서 실크로드와 둔황전을 관람하고 밥을 먹으로 가기로 했습니다.근처의 맛집을 둘러.. 더보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