본문 바로가기

반응형

조선일보

정신 못 차린 #살인기업 #넷마블 #조선일보 #기사 #삭제 얼마전, 넷마블과 리니지2 레볼루션에 대한 비판 글 [링크]을 적었습니다.해당 글 [링크]은 현재 넷마블 측에서 권리침해 신고를 해서, 현재는 블라인드 처리된 상태입니다. 글의 내용은 아래의 링크 [링크]에서 보실 수 있습니다.블로그 서비스가 한국만 있는 것은 아니죠? #살인기업 #넷마블 #여혐게임 #리니지2레볼루션 #리니지 #대상화 #여성혐오 [링크] 넷마블 측에 자신들에게 불리한 기사나 블로그 글을 권리침해 신고하여 여론 조작을 꾀하고 있는 것 같군요.아시다시피, 권리침해 신고를 하면 글의 내용이 문제가 있든 없든, 그 글은 30일 동안 무조건 볼 수 없게 됩니다.한 달이면 들끓는 여론이 식기에 충분한 시간이죠.그리고... 조선일보에 넷마블 비판 기사가 올라 갔다가 금방 삭제되는 사건이 벌어졌습니다... 더보기
조선 동아 헤드라인. 서로 짰냐? 대낮에 포탄이 떨어졌다는 소식을 전해들었을때, 솔직히 말해 안 믿었다. 너무나 황당한 소식이었기 때문이다. 게다가 천안함 때 누가 봐도 말도 안되는 말들을 늘어놓으면서 북이 그랬다는 생떼를 쓰는 이명박 정부 꼬라지를 보았기 때문에 더더욱 그랬다. 그런데 민간인 두 명과 군인 두 명이 사망했다는 소식과 함께, 포탄이 맞은 자리의 사진을 보니 뭐가 떨어지긴 한 모양이다. 화약이 터진 자리에는 아주 특이한 자국이 남는데, 연평도 현장 사진이라는 걸 보니 딱 화약이 터진 자국이 아닌가. 아무튼 이런 심각하고 중대한 뉴스이다보니 모든 신문들이 1단 통으로 편집을 하는 건 당연한 일이다(신문편집은 중요한 뉴스일수록 크게 다룬다). 조선일보는 "대한민국이 공격당했다"고 썼다. 동아일보는 "연평도가 공격당했다"고 썼다.. 더보기
노회찬을 위한 변명 1. 지난 3월 5일(금요일) 조선일보 90주년 축하연이 열렸다. 각계각층에서 1,500여명이 참석했다고 하는데, 이 자리에 참석한 인물들의 면면(조선일보 기사, 참석자 명단은 여기)은 링크를 클릭하면 자세히 볼 수 있다.조선일보 링크를 클릭하기 귀찮은 사람을 위해 간략히 열거해 보자면 아래와 같다.김영삼, 전두환, 정동영, 문국현, 류근찬, 박지원, 정세균, 정운찬, 고건, 오세훈, 정몽구, 구본무, 최태원, 하지원, 한명희, 소녀시대, 유인촌, 안성기, 최불암, 임권택... (기준없으며 無順)여야의 정치인은 물론 경제인, 스포츠스타, 배우, 가수, 주한 외교관 등 잘 나간다 하는 사람들은 모조리 조선일보의 90주년 축하연에 모습을 드러냈다. ◆독자 대표 김기백 경희대학교학생 김민정 조선일보독자권익보호.. 더보기
지상 최대의 반전 역시, 좆선일보! 출처 : 고아라의 찌라시 블로그 http://goara.tistory.com/entry/세계-5대-반전JPG 더보기
조중동은 不敗無敵... 대안언론 키워야 좆쭝똥이 구독료 수입으로 먹고 산다고 생각하는 순진한 사람은 없을 줄로 믿는다. 여기서는 논문을 쓰는 것이 아니기 때문에 구체적인 데이터를 제시하지는 않겠다. 어쨌든 일단 국내 상업지 99%가 광고 영업으로 먹고 산다. (특수한 경우도 있지만 그런 경우는 빼고 이야기하자) 게다가 국내 신문의 경우에는, 구독자가 한 명 늘어봤자 손해만 늘어날 뿐이다. 요컨데 팔수록 손해라는 말이다. 1년, 2년 구독료를 선불로 받는다면 또 모르겠지만, 그렇지 않고 다달이 구독료를 받고 가정으로 배달하면 인건비, 종이값(종이값 은근히 비싸다) 등 다 따졌을 때 손해다. 인건비 문제가 특히 심한데, 이 때문에 신문유통원이 만들어 진 것이다. 모든 신문을 신문유통원 산하의 공동 배급소에서 배급하면 인건비가 절감되므로 훨씬 효율.. 더보기

반응형