본문 바로가기

제2롯데월드

스페인 클럽 in 롯데의 탑 툐끼랑 함께 신씨 일가 탐욕의 탑롯데의 탑에 놀러갔어요. 연말이라서 사람이 아주 많을 것 같았지만, 생각보다 인파가 붐비지는 않더군요. 밥을 먹으려고 봤더니 음식점 마다마다 웨이팅이 엄청나네요. 다시는 여기 오지 말자...는 다짐이 절로 드는 그런 긴긴 웨이팅의 행렬... 처음에는 스시를 먹어볼까 싶었는데 그거야 다른 곳에서도 먹을 수 있는 메뉴고 해서 패스. 마침 스페인 요리점이 있다는 정보를 얻어서, 스페인 클럽이라는 가게에 줄을 서기로.. 더보기
케이끼 가게 도레도레 Dore Dore 지혜롭고 이쁜 툐끼가 롯데상품권이 생겼다고 해서, 크리스마스에 롯데의 탑[링크]에 갔습니다. 왜 RPG 게임 같은 곳에 보면 탑도 나오고 던전도 나오고 하죠. 수백년 후 문명이 멸망하고 저런 건축물만 남아 야생동물들이 번식하고 그러면 딱 RPG에 나오는 그런 던전 같을 것 같다는 생각이 들더군요. 하여튼 롯데의 탑에서 냠냠 식사를 하고, 쇼핑을 잠깐 한 다음에, 후식이라도 먹을까 싶어서 들른 가게가 Dore Dore(도레 도레.. 더보기
롯데 바이러스 고무 오리가 하도 난리라고 하길레 툐깽이랑 호기심에 한 번 가봤습니다. 러버덕을 비롯해서 여러가지 공공미술 프로젝트를 진행하고 있는 작가 플로렌타인 호프만에게 롯데가 서울 전시를 제안하여, 성사되었다고 합니다. 이게 그러니까 애초 의도가 좀 많이 불순하달까요. 롯데의 제2롯데월드 가개장 일자와 겹치는 것부터, 공공미술이면 당연 한강에 떠 있어야 할 러버덕이 석촌호수에 떠 있다든가. 롯데계열의 상점에서 팝업스토어를 열.. 더보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