본문 바로가기

음식

요리라고 하긴 좀 창피하고, 해 먹는 음식 요리라고 하면 좀 멋적은 수준이고, 종종 만들어 먹는 샌드위치라고 해야하나, 햄버거라고 해야하나. 워낙에 Junk food를 좋아하니까, 집에서도 이런 걸 만들어 먹는다. 깨가 박혀 있는 저 빵은 이마트에서 파는 햄버거 빵인데, 900원인가에 8쌍인가 6쌍인가가 들어 있었던 것으로 기억한다. 깨에서 화학약품 냄새가 나기도 하거니와, 빵이 그리 크지도 않고 양도 적어서 다음 부터는 사지 않으리라 결심한 제품이다. 햄버거 빵으로 만든 것보다는, 네모난 식빵으로 만들어 먹는 것이 더 낫다. 적당히 빵도 크고, 이것 저것 집어넣기도 좋고, 구워내면 바삭해서 식감이 더 낫다. 빵 안에는 주로 치즈, 양상추, 양파, 겨자소스, 마요네즈, 햄 같은 것들을 넣는다. 고속도로 휴게소에 갔다가 배운 것인데, 설탕을 안에 .. 더보기
가장 좋아하는 롯데리아 버거, "유러피안 프리코 치즈" 유러피안 프리코 치즈 버거라는 굉장히 길고 엘레강스하며 또한 동시에 아방가르드하고도 포스트 모던 할 것 같은 이름을 가지고 있는 이 햄버거는 롯데리아에 가면 사 먹을 수 있다. 점심시간 즈음해서 가면 4,000원에 한 세트를 먹을 수 있는데, 원래 세트 가격은 5,700원이고 버거만 사면 4,200원으로 정크푸드 치고는 꽤나 비싼 편이기 때문에 되도록이면 점심시간을 노려서 가도록 하자.롯데리아 지점에 따라서 점심시간 할인 이벤트를 하지 않을 경우도 있는데 이 경우 SKT 멤버십 같은 제휴카드로 등으로 약간의 할인을 받을 수도 있으니 잘 이용해 보자. 이 버거의 가장 큰 특징은 그 굉장히 길고 엘레강스하며 또한 동시에 아방가르드하고도 포스트 모던 할 것 같은 이름에서 알 수 있듯이, 치즈의 풍부한 맛이 아.. 더보기
비빔 국수 비빔 국수. 나 만의 비밀(?) 레시피로 완성. 뭐 사진을 보면 알겠지만 사실 별 것은 없다. 맛의 비밀이자 포인트는 참치... 살짝 공개하자면 참치, 깨, 약간의 맛소금, 김 약간, 매운 고추. 참치캔에는 보통 면실유가 들어있으므로 따로 참기름 같은 걸 치지 않아도 감미가 있다. 물론 참기름을 치겠다는 사람은 굳이 안 말리지만. 나는 라면과 국수 등 면 요리를 너무나 좋아한다. 하도 많이 해 먹다 보니 프로페셔날이 다 된 것 같다. 나만의 라면을 맛있게 끓이는 방법도 알고 있다. 조만간에 한 번 비밀을 공개하도록 하겠다. =_+ 너무 기대하면 실망하니 기대는 하지 마시라. 언제 올라올지는 아무도 모른다. 순이가 온다~ coming soon~ 더보기
eat me, please When you gaze into fisheyes, also fisheyes gaze into you... - FROSTEYe 네가 생선눈깔을 들여다 볼 때, 생선눈깔 역시 너를 들여다 본다. Technical data : Sony Alpha 200, Tamron 17-50 f=1:2.8 Digitally Retouched. * 이 포스트는 blogkorea [블코채널 : Image Generator] 에 링크 되어있습니다. 더보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