본문 바로가기

서울시장

안철수에 "무임승차"하는 박원순 안철수라는 사람의 이름을 모든 언론에서 볼 수 있던 시기가 있었습니다. 그 엄청난 인기는 열풍이라는 표현으로도 모자랄 정도였죠. 오세훈 시장의 무상급식찬반 주민투표 승부수가 실패하고(정말 왜 그랬는지 지금도 알 수 없습니다), 서울시장에 나올 것이다, 아니다 대통령을 시켜야 한다 뭐 이런 소리까지 나올 정도였습니다. 서점가에 "안철수 대통령"이라는 책 까지 보일 정도였으니 한국 현대사에서 이렇게까지 단기간에 여러 사람의 마음을 사로잡은 사람이 또 있.. 더보기
박원순 지지자들 덕에 서울시장은 나경원! 서울시장 재보궐 선거일이 얼마 남지 않은 상황에서 막바지 선거운동이 치열합니다. 일단 후보는 세 명인데, 한나라당 나경원 후보와 무소속 박원순 후보의 2파전으로 압축되고 있죠. SNS에서도 나경원 후보와 박원순 후보를 지지하는 사람들의 기싸움이 아주 팽팽합니다. 문제는 수준 이하의 저열한 인신공격과 성차별적 발언들이 아무런 저항감 없이 돌아다니고 있다는 점입니다. 박원순 쪽 지지자들이 나경원 후보에게 던지는 막말을 보면 아주 가관입니다. 나경원 후.. 더보기
선거법도 작살내는 오세훈 서울 시장의 위력 오세훈 서울 시장이 돈봉투를 돌렸다.   6.25 참전용사 어르신들을 일렬로 세워놓고 봉투를 돌렸다.   뭐 참전용사 어르신들께 경제적 지원을 아끼지 않는 것, 좋다.   아주 좋다.   그런데 왜 하필 지금이냐 하는 것이다.   선거법에는 이런 구절이 있다.   2차 출처 : http://blog.daum.net/snhope/13758017   1년전부터는 조례로 정한 금품이라도 단.. 더보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