본문 바로가기

반응형

민노당

2007년 7월 20일, 좋았던 노무현 그 때 그 시절 노무현 시절이 그립다는 분들이 더러 있습니다. 하기사, 당시에 절박해보지 않았던 분들은 산삼도 많이나는 시절(링크)이라고도 하시고, MB욕들도 많이 하시고 그렇죠. 이해가 안 가는 건 아닙니다. 일전에 한의사분을 만났는데 김대중 노무현 대통령때는 산삼이 그리 많이 나더니 명박시절에는 산삼도 안나서 긴급한 병자에게 투입할 수가 없다고 하소연하신다. 믿거나 말거나 지만 나도 모르게 고개가 끄덕여진건 왜일까 ?— 공지영 (@congjee) March 20, 2012 하지만 사람이 눈이 있고 귀가 있다면 듣고 보고 배워야 하는 것 아닐가요. 이제부터 2007년, 그 노무현 시절 있었던 여러가지 일들 중 하나만 꺼내보겠습니다. 2006년 당시 열린우리당, 노무현 정권은 비정규직을 보호한다며, 2년 고용한 비정규직.. 더보기
통합진보당 홈페이지 해킹당하다 통합진보당(이하 통진당) 홈페이지가 해킹당했습니다. 2012년 2월 20일(월요일) 새벽 즈음 통진당 홈페이지가 수차례의 공격을 받은 끝에 해킹당한 모양입니다. 해킹 공격 이후로 홈페이지를 닫아놓는 바람에 현재는 접속이 되지 않고 있지만, 한동안 아래와 같은 멋진 이미지가 통진당 홈페이지 대문을 장식하고 있었습니다. 통진당이 아닌 "통합종북당"이라는 타이틀과 함께 인공기를 배경에 타일로 깔아놓았네요. 어딘가 북쪽스런 배경음악도 있었다고 하는데 저는 접속한 PC에 스피커가 없어서 들어보진 못했습니다. 아 그리고 저 안경이 반쯤 벗겨져서 울부짖는 분은 다름아닌 전 민주노동당(이하 민노당) 대표이자 현 통진당 공동대표이신 이정희 의원입니다. 아주 절묘하게 합성한 것이 "그럴듯한데?"를 넘어서 모르는 사람이 보.. 더보기
노회찬, 심상정의 진보신당 탈당을 지켜보면서 뭐 이제 탈당도 하셨고, 저도 지지를 접었으니 대충 써보겠습니다. 진보신당이라는 정당은 민노당의 주사파 논쟁을 겪으며 만들어졌습니다. 창당의 주역이라고 할 수 있는 조승수 노회찬 심상정은 민노당 내 주사파의 존재를 비난하며, 주사파 없는 진보를 만들겠다며 진보신당을 창당합니다. 진중권이라든지 하는 명망있는 지식인들이나, 유명인사들이 뜻을 함께했지요. 진보신당은 촛불시위 등에서 그 존재감을 드러내며 약진하는 듯 보였습니다만... 지방선거에서 경기도지사 후보였던 심상정의 중도사퇴, 서울시장 캠페인을 완주하면서 한명숙의 발목을 잡았다는 비난을 받은 노회찬, 그리고 민노당의 양보로 얻어낸 의원직이 과연 다음 총선에서도 유지가능 할 것인지 의문부호 투성이인 조승수 등 안팎으로 거센 도전에 직면하게 됩니다. 그리고.. 더보기
민노당 이숙정 의원의 怪 이숙정(34) 성남시의원이 관공서에서 행패를 부렸다는 사실이 여러 사람의 입에 오르내리고 있는 것 같다. 사건의 개요는 이렇다. 동사무소, 아니 이제는 뭔가 다른 이름으로 부르는 것 같은데, 아무튼 동사무소에서 공공근로를 하는 젊은 여직원이 자신의 이름을 모른다며, 이 시의원이라는 양반이 욕설과 함께 폭력을 휘둘렀다는 것이다. 피해자의 아버지가 성남시 의회에 올렸다는 원래 글을 찾아보려고 했으나, 이숙정 의원 성토글이 게시판 점유율 100%를 차지하고 있는 통에 찾지는 못했고, 경향신문 기사를 링크해 본다. 아래는 피해자의 아버지가 썼다는 글의 전문으로 경향신문 기사에서 가져왔다. 25세 딸을 둔 애비로써 너무나 속이타고, 울분이 나서 이 글을 올립니다. 저의 딸은 현재 대학을 졸업하고 공무원 시험공부를.. 더보기
이용 '당하는' 진중권 진중권 아저씨를 둘러싼 인터넷과 오프라인의 기류가 바삐 돌아가고 있는 모양이다. 애초에 미학을 전공했고, 대학강단에 서는 사람이 사회문제에 이래라 저래라 하기 시작하면 대충 그 입에서 먹물로 절일대로 절여진 단어들이 나오게 되는 법이다. 하지만 진중권 씨는 일반인들도 이해할 수 있는 수준의 쉬운 말로 자신의 의견을 내세웠고, 덕택에 큰 인기를 얻을 수 있었다(여기서 교훈 하나. 역시 글은 쉽고 봐야 한다). 아무튼, 언제였나, 촛불이 활활 불탈 때, 몇몇 진보신당 관련자들과 짧은 대화를 나눴었다. 거기서 들은 이야기는 가물가물하기도 하고, 술자리에서 오간 이야기라 다 옮길 수도 없다. 제일 중요한 한 마디는 이거였다. "진보신당 내부에서도 진중권을 대단하게 생각하지 않는다. 이용하고 있다" 내가 가지고 .. 더보기

반응형