본문 바로가기

드라마

의학 드라마나 범죄 드라마에서 흔히 보이는 패턴 트위터에 이런 내용이 있었습니다. 65. 2014년, 독일의 의사 유르겐 섀퍼는 환자의 수수께끼 같은 심장질환이 인공 고관절에 의한 코발트중독 때문이란 걸 5분만에 진단해냈습니다. 같은 증상을 드라마 <하우스>에서 본 적이 있었던 것입니다. pic.twitter.com/qHEPPrUWOv— 와이토레케 (@waitoreke) December 23, 2015 드라마를 보고 병을 진단하다니, 드라마가 현실보다 더 현실 같다고 해야할지.. 더보기
SBS 드라마스페셜 요조숙녀 제작발표회 옛날 사진들을 정리하다가 나온 것들을 좀 올려보기로 합니다. 무려 2003년 7월 21일, 그러니까 13년 전 사진들이군요... SBS 드라마스페셜 요조숙녀의 제작발표회 현장입니다. 일본 드라마 "야마토나데시코"를 원작으로 각색했다고 합니다. 야마토나데시코는 일본에서 이상적인 여성상을 일컫는 말로, 한국어로 마땅히 번역 할 만한 말이 없습니다. 야마토는 일본을 이르는 말이고, 나데시코는 패랭이꽃인데, 옛날 일본기준으로 조신한 미인을 이르는 말입니다... 더보기
선덕여왕, 시청률 1위에는 이유가 있다 선덕여왕 공식 홈페이지   선덕여왕은 두 명의 작가가 공동집필하고 있다. 물론 드러나지 않는(스텝롤에 '구성'으로 표시되는) 보조작가까지 치면 더 많을 것이다. 일단 빠른 전개는 아니다. 지금까지 보면 이야기 흐름이 일반적인 드라마와 비슷한 수준으로, 느리다. 흔히 말하는 대사빨도 별로다. 대본이 훌륭한 드라마라기 보다는, 일단 연기자와 PD(드라마 판에서는 PD가 아니라 감독이라고 부르지만)를 잘 만났다고 해야 할 것 같다. &.. 더보기
결혼 못하는 남자...망할 것 같다! 개한민국 드라마에는 묘한 징크스가 있다는 사실을 발견했다. 극렬 마니아들이 생겨나면 그 드라마는 시청률 면에서 쪽박을 면치 못하는 것 같다. 일단 마왕이 대표적. 7%내외를 오르락 내리락 했는데, 뭐 나중에는 일본에 수출하는 얘기치 않은 실적을 올리기는 했지만 실패라고 해야 맞다. 주인공이었던 주지훈은 뭐 지금 마약 사건으로 인해 선처해주면 군대가겠느니 어쩌겠느니 하고 있는 상황이기도 하고... 이 드라마에는 특히 마니아들이 많은데, 자기네들.. 더보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