본문 바로가기

대림

[대림역] 정통 중화풍 마라샹궈, 왕기마라향과 중국인들이 한국에 이주노동자로 많이 들어오면서 본토식 중국 요리를 파는 곳도 아주 많아졌습니다. 어느 순간 거리에 양꼬치집을 비롯해서 중국풍 가게가 부쩍 늘었죠. 중화요리 중에 마라샹궈(麻辣香锅)라는 것이 있는데요, 마라(麻辣)는 혀가 마비되는 얼얼한 매운 맛을 의미합니다. 매운 요리가 특징이라고들 하는 쓰촨(사천) 지방 음식에서 유래한 것으로, 베이징으로 옮아가서 크게 유행하게 되었다고 합니다. 마라샹궈는 이름에서 짐작 할 수 있듯.. 더보기
대림동 봉자마라탕(봉선마라탕)에 관한 우울한 소식 대림동 봉자마라탕....(2018년 1월 4일 추가: 봉선 마라탕으로 이름이 바뀐 모양입니다) 끝내주는 마라탕 때문에 종종 찾던 곳입니다. 예전에 몇 번 소개한 적이 있었죠. 봉자마라탕 관련 글 보기 [링크]   간만에 봉자마라탕에 갔더니.... 좀 많이 바뀐 것이 있네요. 좋은 소식과 나쁜 소식이 있는데, 일단 좋은 소식부터...   좋은 소식 : 메뉴판에 한글이!      .. 더보기
대림역 봉자마라탕! 샨시량피와 친구들 편 대림역 본토 중국 요리의 절대강자 봉자마라탕.... 봉자마라탕의 위치나 전화 번호는 이 [링크]를 참조해 주세요. 봉자마라탕의 지삼선이나 마라미시엔은 이 [링크]를 참조해 주세요. 오늘도 어김없이 마라탕을 먹으러 간.... 거에 더해서 좀 다른 메뉴도 시켜 본 이야기입니다. 이번에는 샨시량피(陕西凉皮)라든지 좀 다른 메뉴를 먹어보기로 했습니다. 아무래도 두 명이서 먹기에는 음식이 많이 나오는 가게이다보니, 덴덴사모님하고 툐끼랑 3인.. 더보기
[대림역] 봉자마라탕 어게인 맵지 않으면서도 아주 찐득한 맛의 마라탕을 판매하는 봉자마라탕. 여름에는 아무래도 더워서 좀 꺼려지는 게 마라탕이지만, 이제 어느 사이에 뜨끈 뜨끈한 마라탕 국물이 떠오르는 계절이 되었습니다. 툐끼가 감기에 걸려서 마라탕으로 해독(?)도 할 겸, 지하철 2, 7호선 환승역 대림역에 있는 봉자마라탕에 들렀습니다. 건대입구역에도 봉자마라탕이 있는데 거긴 너무 멀어서 아직 가 본 적은 없네요. 낮에 과천 국립현대.. 더보기
[대림역] 최강의 마라탕과 탄탄면! 봉자마라탕(봉선마라탕) 서울 지하철 2호선, 7호선 환승역인 대림역.대림역 부근에도 차이나타운 비슷한 중국요리골목이 생겼더군요.지하철에서 내려서 골목으로 들어서면 중국어 간판의 바다...서울 안의 중국을 만날 수 있습니다.   이 중국 거리에 맛있는 음식점이 있다는 첩보를 입수했습니다.이름하여 봉자마라탕이라는 가게라고...건대 앞에도 분점이 있다고 하는군요.마라탕은 몇 번 먹어봤는데 그 매운 맛 때문에 입에 대지 않고 있었습니다.하지만 .. 더보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