본문 바로가기

냐옹이

[후쿠오카] 3년 만에 다시 찾은 고양이섬 아이노시마(相島) 2부 일본 여행기 1편 - 65년 역사의 장어 구이 전문점 川淀(가와요도) [링크] 일본 여행기 2편 - 모지코(門司港) 주변 모지코레트로(門司港レトロ) 산책 [링크] 일본 여행기 3편 - 고독한 미식가에나 나올법한 식당, 東京庵(도쿄앙) [링크] 일본 여행기 4편 - 일본의 편의점은 천국인가? 일본 편의점 1편 [링크] 일본 여행기 5편 - 맛나니의 천국, 일본 편의점 2편 [링크] 일본 여행기 6편 - 고양이섬 우마시마(馬島)로 가는 길 1편 [링크] 일본 여행기 7편 - 고양이들 본격 등장! 우마시마(馬島) 2편 [링크] 일본 여행기 8편 - 고양이들과 뒹굴 뒹굴, 고양이섬 우마시마(馬島) 3편 [링크] 일본 여행기 9편 - 귀여운 고양이들이 우글우글, 고양이섬 우마시마(馬島) 4편 [링크] 일본 여행기.. 더보기
고양이섬 아이노시마(藍島)를 떠나며... 4부 일본 여행기 1편 - 65년 역사의 장어 구이 전문점 川淀(가와요도) [링크]일본 여행기 2편 - 모지코(門司港) 주변 모지코레트로(門司港レトロ) 산책 [링크]일본 여행기 3편 - 고독한 미식가에나 나올법한 식당, 東京庵(도쿄앙) [링크]일본 여행기 4편 - 일본의 편의점은 천국인가? 일본 편의점 1편 [링크]일본 여행기 5편 - 맛나니의 천국, 일본 편의점 2편 [링크]일본 여행기 6편 - 고양이섬 우마시마(馬島)로 가는 길 1편 [링크]일본 여행기 7편 - 고양이들 본격 등장! 우마시마(馬島) 2편 [링크]일본 여행기 8편 - 고양이들과 뒹굴 뒹굴, 고양이섬 우마시마(馬島) 3편 [링크]일본 여행기 9편 - 귀여운 고양이들이 우글우글, 고양이섬 우마시마(馬島) 4편 [링크]일본 여행기 10편 - 고양.. 더보기
광란의 마따따비 파티, 고양이섬 아이노시마(藍島) 3부 일본 여행기 1편 - 65년 역사의 장어 구이 전문점 川淀(가와요도) [링크]일본 여행기 2편 - 모지코(門司港) 주변 모지코레트로(門司港レトロ) 산책 [링크]일본 여행기 3편 - 고독한 미식가에나 나올법한 식당, 東京庵(도쿄앙) [링크]일본 여행기 4편 - 일본의 편의점은 천국인가? 일본 편의점 1편 [링크]일본 여행기 5편 - 맛나니의 천국, 일본 편의점 2편 [링크]일본 여행기 6편 - 고양이섬 우마시마(馬島)로 가는 길 1편 [링크]일본 여행기 7편 - 고양이들 본격 등장! 우마시마(馬島) 2편 [링크]일본 여행기 8편 - 고양이들과 뒹굴 뒹굴, 고양이섬 우마시마(馬島) 3편 [링크]일본 여행기 9편 - 귀여운 고양이들이 우글우글, 고양이섬 우마시마(馬島) 4편 [링크]일본 여행기 10편 - 고양.. 더보기
포토제닉 얄미 얄짤 대방출 얄미는 재작년 12월에 눈 맞으며 먼 길을 온 아이에요. 얄미가 뿜어내는 털 때문에 콧물이 끊일 날이 없지만 온갖 아양을 떨어서 미워 할 수 없답니다.... 얄미가 혼자서 외로워 하는 것 같아서 얄미 동생을 하나 들이려고 생각하는 중이긴 한데, 얄미가 너무 얌전한 성격이라 괄괄한 애가 오면 얄미가 치일 것 같아서 걱정입니다. 올해 안으로는 들여야 겠는데 얄미가 좋아할지 싫어할지 애매하네요. 얄미처럼 착한 아이면 좋겠는데... 더보기
사육신묘 고양이 노량진에 가면 고시촌이 있어요. 학생들이 바글바글 합니다. 고시촌에서 한강쪽으로 조금 위로 올라가면 사육신묘라는 공원 겸 무덤 겸 유적지가 있습니다. 이 사육신묘는 주변에서 공부하는 학생들, 방황하는 노인네들, 직장인들이 허위허위 찾아오는 노량진의 명소입니다. 사육신 묘의 위치는, 사육신이 모조리 죽고나서 임금이 "저놈들 내 눈에 안보이는 곳에 묻어라"라고 해서 정해졌다고 합니다. 그런데 사실 4대문 안은 아니지만, 서울에서 멀지 않은 곳에 묘자리까지 봐준 걸 보면 스스로도 양심의 가책은 있었던 것 같기도 합니다. 뭐 사육신의 슬픈 역사는 한강물과 함께 흘러간 지난 이야기고, 이 사육신묘의 요즘 이야기를 써봅니다. 사육신묘는 올라가는 길이 경사가 져 있어서 은근히 운동도 되고 올라가면 전망도 좋고 앉아있.. 더보기
검은 고양이! 고양이는 우월하댜옹! 특히 검은 고양이는 배로 우월하댜옹! 미신 따위는 인갼들이 지어낸 헛소리댜옹! 귀여운 검은 고양이 사진이댜옹! 꽤 오래전 사진이댜옹... 2004년에 찍은 거니까 6년이나 지났댜옹. >.< 얼마나 많이 컸을까 궁금하댜옹... 고양이는 집안에서 잘먹고 잘놀고 잘자면 10년 넘게도 잘 산댜옹. 다만 새끼를 낳거나 하면 수명이 줄어든댜옹. 그리고 고양이한테는 소금기 많은 음식, 특히 사람이 먹는 음식 주면 안된댜옹. 신장기능이 사람보다 약해서 잘못하면 금방 죽는댜옹. ㅠㅅㅜ 길고양이들은 사람들 먹다 남은 음식 주워먹다가 신장이 파괴되서 뚱뚱한게 아니고 부어있는거댜옹... 길고양이 미워하지 말랴옹... ㅠㅅㅜ 더보기
이불에 누워 TV보는 고양이 무선 리모콘으로 TV를 켠 다음 리모콘은 대충 던진다. 그리고 이불위에 풀썩 엎어진 다음 TV 시청. (물론 뻥) 하지만 히메는 진짜로 TV를 본다. TV를 틀어놓으면 조신한 척 앞 발을 모으고 앉아서 화면을 응시하는 꼴이 영락없는 TV시청 자세다. 이런 고양이 같으니라고. 강아지하고는 다르다! 강아지하고는... *Techincal notes 135 필름으로 찍은 사진을 정방형으로 크랍한 것. 135는 안정감 있는 구도를 잡기에 유리하지만 프레임에 쓸데없는 잡 것들이 너무 많이 들어오기도 한다는 단점이 있다. 120(중형 포멧)필름을 쓰는 핫셀이나 롤라이플렉스가 대표적인 1:1 비율 정방형 포멧은 프레이밍이 다소 까다롭지만, 액자로 만들어 걸어놓을 때 보기가 가장 좋고 무엇보다 프레임 안에 잡것들을 제거.. 더보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