본문 바로가기

반응형

Photo

Cityscapes, 오늘의 달. 주말 동안에는 미세먼지가 심해 잘 보지이 않던 달이 오늘은 아주 잘 보이네요. 더보기
뒤적 뒤적 옛날 사진 꺼내보기. 일본여행 2 부산에서 배를 타고 출발, 시모노세키에 도착하여 자전거를 타고 슬슬슬.... 1차 목적지는 이와쿠니. 이와쿠니를 거쳐서 히로시마, 이어서 나고야로 이동하는 계획이었습니다. 애초 계획은 자전거 만으로 이동이었지만, 히로시마 즈음가서 비가 쏟아지는 바람에 기차(JR)로 이동하게 되었습니다. 한 달 정도 가까운 일정 중에 아주 다행하게도, 큰 비를 만난 것은 이 때 뿐이었습니다. 자전거 타기에 한국보다는 일본이 훨씬 낫습니다. 일본 국도 옆에는 자동차도로와 별도로 125cc 미만 이륜차가 다닐 수 있는 도로가 따로 나 있습니다. 물론 민자도로는 이런 게 없고 통행료를 받는 경우가 있지만, 일단 지도에서 국도만 잘 쫓아가면 길은 좀 돌아가도 편안하게 갈 수 있습니다. 일본 운전자들은 운전도 조심조심해서 한국보다.. 더보기
[Cityscapes] Rainy 🌧 오랜만에 비가 와서 공기도 잠깐 좋아진 것 같은 느낌적 느낌... 비가 그치면 본격적으로 서풍이 불면서 미세먼지가 날아온다고 하니 마스크 더 잘 쓰고 다녀야 하겠습니다. 더보기
주말 뇸뇸 난을 참 좋아하지만 이게 한국에서는 맛있는 난을 찾기도 쉽지 않고 자주 먹는 것도 아니라서 어디다 사서 쟁여놓기도 애매하고 그렇습니다. 일단 구워보긴 했는데 막 부풀어 오르는 포실포실 한 것이 맛있는데 이건 정통 본토식이라 약간 딱딱한 식사빵... 그냥저냥 먹을만은 하네요. 투움바 소스나 크림소스 류는 넓적한 파스타로 해야 맛납니다. 최소 링귀니, 권장 페투치니.... 페투치니는 없어서 그냥 링귀니로. 더보기
[Cityscapes] 아침 햇살, 창 밖의 가을 이제 또 슬슬 서풍이 강해지는 시기... 중국에서 먼지들이 막 넘어오기 시작 하겠군요. 중국도 탄소 중립을 목표로 석탄 사용을 줄이겠다고 하는대, 먼지가 좀 줄어들지... 더보기
[Diary] a cup of Coffee after Brunch. 제주도 돼지고기로 만들었다는 소시지를 바짝 굽고. 버터와 후추로 간을 맞춘 스파게티에 명란 크림 소스. 파슬리와 파마산 치즈를 뿌렸습니다. 모카 포트로 어떻게 하면 더 맛있는 커피를 만들 수 있을가 수 없는 시행착오 끝에... 이제는 좀 그럴듯한 커피를 만들 수 있게 됐습니다. 뭐든 마찬가지겠지만... 간단한 도구도 잘 다루기 위해서는 노력이 필요합니다. 더보기
[Cityscapes] 용산 터미널 전자 상가의 마지막 날 아주 옛날, 용산에 터미널 전자 상가라는 곳이 있었습니다. 더보기
용산역 / 리얼라 100 / Texer / V700 필름은 리얼라 100(중형), 카메라는 중국산 Texer TLR, 스캐너는 V700, 현상은 충무로 포토마루에서 했습니다. 리얼라는 녹색이 상당히 강하게 나오는 필름입니다. 그래서 색을 잡는 게 좀 까다로워요. 이 사진도 녹색이 강하게 남아있는 게 보입니다. 보면 밝은 곳은 색상이 제대로 잡히는데, 어두운 곳에는 강한 녹조가 끼어있습니다. 뭐 그게 이 필름의 매력이기도 하지만요. 네거티브 필름의 놀라운 관용도를 알 수 있는 사진이기도 하죠. 폰카 같은 걸로 찍으면 그림자와 사진 중앙의 밝은 부분을 동시에 살리기 어렵습니다. 이런 재미있는 필름이 요즘은 단종이 되어서 나오지 않는 것 같더군요. 비단 리얼라 뿐 아니라 중형 필름은 수입 자체도 잘 하지 않고.... 안타까워요..... 더보기

반응형