본문 바로가기

Gossip/Media

넷플릭스 위쳐(Witcher) 실사판... 넷플릭스가 소설 원작 인기 게임인 위쳐(The Witcher)의 실사화에 도전하고 있습니다.그런데 주인공 게럴트(Geralt of Rivia)로 분한 헨리 카빌이 메소드 연기에 심취한 나머지 촬영 중 자꾸 딴짓(?)을 해서 일정이 계속 지연되고 있다는군요(관련기사 [링크])...아무튼 남자배우는 이래서 문제라니까요.누군가가 매소드 연기 한다고 깝치는 남배우에게 그랬다죠. "맙소사, 그냥 '연기'를 하라고!" 뭐 아무튼 언젠가는 나오겠죠.다만 저 헨리 카빌을 게럴트로 캐스팅한 것은 좀 애매한 것이...너무 잘생기고 곱상해서 위쳐가 아니고 벌크 업한 레골라스 같다는 말입니다? 넷플리스의 위쳐 실사화 발표가 있었을 때 많은 사람들이 게럴트는 누구로 하면 좋을까 상상의 나래들을 펼쳤던 적이 있죠.그 중 가장 지.. 더보기
#치매설 과 #5단케이크 문재인을 겨냥해서 치매설이 나돌고 있는 모양입니다.상당히 악질적인 흑색선전입니다.김대중 전 대통령도, 선거전 당시 치매설로 공격을 당한 적이 있었죠. 중앙일보의 관련기사 [링크] 金후보는 묻지 않은 치매설을 먼저 꺼내 "내가 치매기가 있어 신기하 (辛基夏) 의원을 여러 차례 찾았다는데 그런 일 없으며, 그런 말을 하는 사람들이 정신적으로 치매가 있는 모양" 이라고... 대선 후보 당시 TV 토론에서 김대중 후보는, 자신의 건강 문제에 대한 저급한 비난을 정면돌파 하면서 강한 어조로 대응하여 되려 깊은 인상을 남겼습니다. 이런 종류의 흑색선전은 대단히 비겁합니다.의료 기록은 '민감성 개인정보'에 속하는 부분이며, 치매검사라는 것은 젊은 사람이 받아도 몇 가지 증상은 양성으로 나올 수 있는 부분입니다.그리고.. 더보기
트위터로 기사 쓰면 어떻게 될까? 연합뉴스 망신살 국가기간뉴스통신사, 라는 그럴싸한 말로 자신을 치장하고 있는 연합뉴스가 또 사고를 쳤습니다.저번 글[링크]을 적은지 얼마 되지도 않았는데 다시금 연합뉴스를 비판하는 글을 적게 되는군요...문제의 기사는 이 [링크]에서 볼 수 있습니다.지금은 제목이 수정되었는데, 수정 전에는 [ 英 여왕, 트위터에 "또 유럽에서 떨어져 나갔네요"]라는 제목이었습니다. 축구종가 잉글랜드 16강 탈락…'축구판 브렉시트' 충격 [링크] ...네? 영국 여왕이 트위터를 한다고요? 아마도 아래의 트윗을 말하는 모양입니다. Out of Europe. Again. #ENGICE— Elizabeth Windsor (@Queen_UK) June 27, 2016 그런데 @Queen_UK 이 계정[링크]은 사칭, 패러디 계정입니다. 연합뉴스.. 더보기
연합뉴스, 철없는, 얼빠진, 한심한. 스트레이트 기사에도 부적절한 제목...국가기간통신사에 걸맞는 격 갖춰야 스트레이트(straight)라고도 하는, 사건 기사는 사실만 나열한 기사입니다.기자들은 육하원칙에 따라, 역피라미드 방식으로 기사를 생산합니다.그리고 편집국에서 기사의 제목을 정하게 됩니다.편집국을 데스크라고도 하죠.가치판단이나 전망, 논평 등은 스트레이트에서는 빼는 것이 보통이며, 만약 들어간다 하더라도 기사의 마지막 부분에 간략히 들어갑니다.역피라미드 방식이란 제일 중요한 내용일수록 앞으로, 중요도가 떨어지는 내용일수록 뒤로 보내기 때문입니다.사건기사는 사건이 일어났다는 내용 전달에만 충실하면 됩니다. 그러나 국가기간통신사임을 자임하는(실제로 세금이 들어가고 있으므로 틀린 말도 아닙니다) 연합뉴스는 기사 내용과는 상관없는 부적절한.. 더보기
뉴스, 쇼비지니스의 영역으로 진입하다! 박대기 기자라는 KBS TV뉴스 기자가 있습니다. 이 분은 폭설소식을 전하며 눈에 뒤덮인 모습으로 뉴스를 전하는 모습때문에 한방에 떴죠. 재미있는 것은 저도 그 뉴스를 본방(?)으로 봤는데 아침 뉴스였다는 것이죠. 아무래도 아침에 TV뉴스를 보는 사람들은 많지 않을텐데, 그걸로 뜬걸 보면 행운아입니다. 그리고 박대기 기자는 가발을 벗는 모습을 9시 뉴스에서 보여주며 다시 한번 쇼맨십의 대가라는 것을 확인시켜줬습니다. 이 박대기 기자가 뉴스의 쇼비지니스, 그러니까 뉴스의 버라이어티 쇼化, 예능化를 재촉한 것 같습니다. 요즘 뉴스를 보면 기자가 연예인 못지 않은 쇼맨십으로 별에 별 짓을 다합니다. 박대기 기자 이후로 더 심해진 것 같은데요... 기자가 직접 "체험"을 하며 여러가지를 보여주는 것이 마치 1박.. 더보기
제 친구들 보셨어요? You seen my friends by chance? 너무 재미있는 영상. (아마도 군인이나 경비원 같은 복장인) 아저씨의 무심한듯 친절한 액션이 핵심이다. 그런데 유투브에 올라와있는 원문을 보니 러시아말은 아닌 것 같고, 글자가 꼬부랑 꼬부랑해서 어느나라 말인지 굉장히 궁금했다. 우월하기 그지없는 구글 번역기에 넣고 돌려보니, 폴란드말이라고. 어딘가 러시아 부근이 아닐까 싶었는데 역시나 동유럽. 더보기
통렬한 직구 승부, PD수첩 성검전설(性檢傳說) 4월 20일에 방영된 PD수첩 "검사와 스폰서" 편은 그야말로 통렬한 직구 승부였다.변화구, 유인구?그 딴거 안 된다.지금 이 시대에는 이 같은 직구 승부가 절실하다.스트레이트!다른 거 필요 없는 것이다.오직 스트레이트다. 못 보신 분들은 반드시 시청 하시길 바란다.MBC 홈페이지에서도 볼 수 있고, 유튜브에도 이미 올라있다. 성검전설, 박기준 부산지검장이 최승호 PD에게 협박을 하는 장면은 백미였다...또한 "사회적으로 지위와 위치가 있는 분들이 더욱 난해하게 놀더라"는 룸쌀롱 여종업원의 말도 참으로 뭐시기 저기시 했다.트위터에서 본 의견을 보니, 최승호 PD는 평소 청렴하고 강직한 성품이신 듯.아마 신강균 기자 처럼 털어서 먼지 나올 일은 없을 것 같다.자기 이름을 딴 시사프로그램을 진행하던 신강균 .. 더보기
MBC 뉴스데스크 특종, 최초 상황 발생 9시 15분 MBC 뉴스데스크에서 특종을 잡은 모양이다.지금까지 군의 발표에서는 최초로 문제가 발생한 것이 9시 16분이었으나, MBC가 입수했다는 문건에 의하면 최초 상황 발생 및 보고가 9시 15분에 이루어졌다고 한다.나는 전문가도 아닐뿐더러 자세한 자료나 사실도 현재로서는 알기 어렵기 때문에 천암함 관련해서는 글을 올리지 않고 별다른 코멘트도 하지 않고 있었다.하지만 이 기사를 보니 군이 뭔가 단단히 숨기고 있다는 생각이 든다.이 꼭지는 4월 3일 뉴스데스크에서 방영되었다.9시 15분과 9시 33분 그 사이동안 천안함이 9Km 정도 이동했다고 하는데, 이 속도는 천안함의 전투속도(최고속력)인 30노트와 비슷하다는 것이 MBC 뉴스의 설명.과연 저 사이에 무슨 일이 있었는가?군 발표와 해경의 발표가 이렇듯 차이가.. 더보기
애플 아이폰 루팡3세에 등장(스포일러 없음)! IT 선진국 코리아라는 말은 이미 옛날 옛적 일이 된지 오래다. IT경쟁력이 한 때는 3위 까지 올라갔던 것이 지금은 16위로 하락(여기 참조)했다.삽질을 지상최고의 가치로 알고 있는 영도자 각하께옵서 친히 거국적 삽질 계획을 발표하사 천안함이 침몰한 시국에서도 그 4대강 교육을 강행하는 등 어딘가 "병신 같지만 멋있는" 짓을 하고 계신데, 이런 상황에서 IT따위야 찬밥이라는 건 능히 짐작 할 수 있는 바이다.게다가 재벌 대기업의 어딘가 답답한 정책과 밥그릇 챙기기에만 연연하는 이동통신회사 들의 뻔뻔한 작태로 전세계에서 그냥 휴대폰이 아닌 "문화적 현상"이라고 까지 일컬어질 정도로 인기를 끌고 있는 아이폰도 최근에야 들어 올 수 있었다. 잡설이 길었는데, 루팡 3세라는 만화가 있다(한국어 위키 루팡3세 .. 더보기
멋쟁이 고양이(おしゃれなねこ)? 트위터에서 보고 유튜브에서 가져왔다.고양이들은 호기심이 많다.그래서 서양 속담에 호기심이 고양이를 죽인다는 말도 있지 아니한가.여하튼 이 고양이라는 종족은 뭐든지 못 보던것이 있으면 가까이가서 그게 뭔지 알아내려고 한다.동영상 처럼 고양이가 얼굴 주위에 뭔가 쓰고 있으면 수염이 가려져서 움직임이 굼떠진다.고양이는 좁은 틈을 잘 지나다니는데, 수염과 털들이 센서 역할을 하기 때문이다.만약 수염을 잘라버리면 좁은 틈을 제대로 지나가지 못하며, 옷 같은 걸 입히면 제대로 걷지도 못한다.고양이는 그냥 그대로 두는 것이 가장 좋다. * 이 포스트는 blogkorea [블코채널 : Image Generator] 에 링크 되어있습니다. 더보기
유투브에 올라온 본격 동물학대 동영상 알고 있으면 언젠가는 써먹을 수 있을지도 모르는 고양이 상식을 알아보도록 합시다. 1. 고양이는 배가 약점이다. 2. 따라서 고양이는 배를 드러내놓고 누워있는 것을 싫어한다. 아주 편하게 잘 때, 혹은 아주 친근한 대상에게 아양을 떨 때 빼고는 배를 드러내지 않는다(고양이는 조신하니까!). 3. 복종의 표시나, 싸움에서 졌을 때 배를 드러내놓고 누워있기는 하지만, 잊지말라. 고양이는 그 어느누구에게도 진심으로 복종하지 않는다(친구로는 여길지 몰라도)! 4. 배를 드러내놓고 있는 고양이를 괴롭히면 고양이가 엄청난 스트레스를 받는다. 이 정도 상식은 고양이를 길러 본 사람이면 누구나 가지고 있을 아주 기초적인 것이다. 따라서 이 동영상은 엄청난 동물 학대 영상이다. 이런 천인공노할 가공할 동영상을 올리다니,.. 더보기
Call on me - Eric Prydz 상단의 embed 동영상이 나오지 않을 경우 하단의 것으로 봅시다. 스웨덴 출신의 DJ Eric Prydz가 2004년 내놓은 앨범 수록곡인데, 나오자 마자 유럽 차트 1위. 이 뮤비는 굉장히 유명해서 별에 별 패러디도 많이 나왔다.일반인들이 똑같이 재현(-_-;)한 패러디가 많은 편.뮤비가 좀 야하긴 한데, 뭐 아래 같은 뮤비도 나오는 세상에서 이런 4년 전의 에어로빅 뮤비 같은 건 이제 애교가 된 느낌이랄까? * 이 포스트는 blogkorea [블코채널 : Image Generator] 에 링크 되어있습니다. 더보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