본문 바로가기

Review/Food

끌레도르 프루띠, 트리플 콤비네이션

반응형

 

 

박보영인가?

 

왜 과속 스캔들로 한 방에 떠서 덩달아 차태현까지 주가를 올려줬던...

 

차태현은 정말 꼴불견이더라.

 

솔직히 차태현 자리에는 누구를 가져다놔도 상관없었다.

 

그 영화는 박보영과 그 아역 뭐시기 남자놈(남자는 필요없다!)이 주연이었지,

 

차태현 따위를 보러 관객들이 극장에 간 것이 아니란 이야기지.

 

아무튼...

 

그 박보영이 광고했던 끌레도르라는 빙과를 먹어봤다.

 

 

모든 사진은 클릭하면 커진다(이 블로그의 전통).

 

이것은 프루띠.

 

 

 

 

프루띠.

 

정말 맛 없다.

 

최악이다...

 

일종의 샤벳인데, 나는 아이스밀크나 크림을 좋아하기 때문에...

 

최악의 지뢰였다.

 

(퍼펑~)

 

 

 

이것은 트리플 콤비네이션

 

 

 

 

 

그나마 좀 나았다.

 

내가 쪼꼴렛을 원체 좋아하기도 하거니와,

 

안에는 딸기맛과 잘 어우러져서 먹는 맛이 있었다.

 

그러나 A급이라고는 차마 말 못하겠다.

 

 

 

나처럼 박보영한테 넘어간 사람아니라면 비추.

 

 

가격도 쎄고 일단 맛이 없다.

 

빙과류가 맛이 없으면 그건 죄악이다.

 

 

 

 

  * 이 포스트는 blogkorea [블코채널 : Image Generator] 에 링크 되어있습니다.  
반응형