본문 바로가기

Photo/Cityscape

LED에 먹혀버린 남대문

반응형

성범죄자 박원순이 남기고 간 것은 성범죄만은 아니었습니다.
남대문(숭례문) 주위에 LED 가로등을 세워 안 그래도 어지러운 남대문 야경을 더욱 근본 없이 만들어버렸습니다[링크].
정말 한심하기 짝이 없는 광경입니다.
다음 시장은 좀 안목있는 사람이면 좋겠는데, 글쎄요.
시민들의 수준에 맞는 시장이 나오게 되어있으니, 기대보다는 걱정이 크네요.

 

2005년.

 

2005년.

 

위 사진은 지난 2005년, 남대문이 아직 불타기 전에 촬영한 것입니다.
노무현 정권에서 토지보상금을 제대로 주지 않았다고 어떤 오륙한남충이 남대문에 불을 놔버렸죠.
그리고는 뱉었던 말이 "이명박 대통령님 죄송합니다"였습니다...

남대문 주변으로 아직 건물도 많지 않았고, 주변에 공간도 있어서 그럭저럭 남대문이 돋보입니다.
그런데 2005년에는 이랬던 곳이...

2020년...

 

LED 가로등이 생겼습니다.

 

그리고 주변에는 눈부신 고층빌딩이 생겨서 남대문을 위압하고 있네요. LED 가로등은 남대문을 감싸듯이 설치되어 있어서 남대문이 더욱 없어보입니다.

 

무슨 감옥마냥 LED 가로등이 남대문을 빙 에워싸고 있습니다.

 

LED 가로등과 남대문.

 

끔찍한 조합입니다.

 

누가 이런 생각을 했을까요. 결제 도장 찍은 건 성범죄자 박원순이 확실할테지만요.

 

남대문에도 LED를 직접 붙이지 않을까 겁납니다.

 

숭례문 현판이 먼저 보이는 게 아니라 LED 가로등이 먼저 보입니다.

 

문화유적 주변의 광고판이나 건축 규제가 그렇게 어려운일일까요?

 

숭례문을 어느 각도에서 바라보아도 먼저 보이는 LED 조명. 추잡합니다.

 

정말 어느 놈이 기안 했는지 궁금해집니다.

결제야 성범죄자와 더불어민주당 대권잠룡(이었던) 박원순이가 했겠죠.

정말 시장 잘 뽑아야겠습니다.

반응형
  • 안녕하세요 허준이 입니다~
    오늘도 글 잘 보고 갑니다 늘 유용한 정보주셔서 감사해요 ღ'ᴗ'ღ

  • 허준3 2020.12.20 02:17 댓글주소 수정/삭제 댓글쓰기

    그르게요.
    머할라고 숭례문 주위로 차선을 만들어서 고고하게 서있는 숭례문 눈을 아프게 하고 시끄럽게 할까요?
    주변엔 머할라고 신한은행 빌딩이나 대형 빌딩들이 들어서서 경관을 다 해치고 있을까요....
    머할라고 숭례문에 촛불이나 호롱불로 가로등을 맹글었으면 운치있고 좋았을텐데 LED로 맹글어서....
    제가 보는 눈이 이상한가요?
    이상하면 나가린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