본문 바로가기

Review/Food

[GS25] 김혜자 콩나물 해장국 도시락

반응형

번에 기록해 볼 것은 김혜자의 맘 브랜드 콩나물 해장국 도시락입니다.

예전에 소개했던 부대찌개 도시락[링크], 강된장 & 제육볶음 도시락[링크] 같은 도시락들이 기획력도 맛도 꽤 근사했었는데, 이번 콩나물 해장국 도시락도 아주 놀랍네요.

무게는 435g, 가격은 3,600원으로 저렴한 편입니다.


김혜자의 맘 브랜드입니다. 부대찌개 도시락과 비슷하게, 전자렌지가 반드시 필요합니다.

 

GS25 도시락에는 젓가락이 포장되어 있지 않으니 계산 하면서 하나 챙기도록 합시다. 스푼은 하나 포장되어 있습니다.

 

계란이 하나 들어있습니다. 보통 계란이 아닙니다.

 

반찬은 세 종류입니다. 김치전 두 조각, 배추 겉절이, 오징어젓갈.

 

콩나물국용 소스가 한 봉 들어있습니다.

 

25g에 콩나물 추출액 등이 주성분입니다.

 

조미김 한 팩이 들어있습니다.


콩나물 해장국의 건더기입니다. 그릇은 분리 할 수 있으므로 데울 때 편리합니다.

 

스프는 맑은 국물입니다. 물을 붓고 스프를 섞어도 뭐 부은 듯 안 부은 듯 하지요?

 

전자렌지에 잘 데웠습니다. 김이 모락모락 하는 것이 꽤나 그럴싸해 보입니다.

 

아까 위에서 보통 계란이 아니라고 했죠? 날계란이 아니고 수란입니다. 아주 약간만 가열한 상태. 원래 이렇게 국물에 풀어서 먹는 게 아니고 수란만 다른 그릇에 담아서 먹는 것입니다.

 

참고로 이 도시락은 전주 남부시장 현대옥의 콩나물 국밥을 모티브로 한 것 같군요. 전주 남부시장에 있는 현대옥에서 파는 콩나물 국밥 사진입니다.

 

현대옥 콩나물 국밥에는 오징어를 넣어서 먹기도 합니다. 다만 오징어는 따로 사서 넣어야 합니다. 3,600원 짜리 도시락에서 이 오징어도 재현하다니...

 

수란은 이런 식으로 나옵니다. 김이나 수란을 국물에 넣어서 먹는 것이 아니고, 각각 따로 먹는 것이 정석입니다.


렴한 가격(3,600원)에 콩나물 건더기에 오징어까지 끼어있는 건 정말 놀랍습니다.

맛도 대단합니다.

전주 현대옥[링크]에서 파는 콩나물 국밥이 모티브 같습니다.

김도 들어있고 오징어젓갈을 반찬으로 넣은 것, 결정적으로 수란이 들어있는 것이 영락없는 남부시장 콩나물 국밥입니다.

현대옥은 서울 등지에도 체인점이 있는데, 체인점들도 맛이 없는 건 아니지만, 역시 본진이라고 해야 할 전주 남부시장에서 먹었던 콩나물 국밥이 제일 맛있었습니다.

아무튼 그 현대옥 콩나물 국밥을 도시락으로 재현했다는 느낌입니다.

국물 맛이 꽤 그럴싸하고 건더기도 충실한데다, 수란에 김 오징어 등등 뭐 나무랄데가 없습니다.

3,600원이라는 가격에 이 정도 음식을 만들 수 있다는 것이 그저 놀라울 따름입니다.

지나가다 GS25 있으면 꼭 한번 사서 자셔보시길.

GS25의 다른 도시락 구경하기 [링크]

반응형