본문 바로가기

Review/Food

버거킹 슈프림치즈 버거 + 스노우블루베리

반응형

거킹이 두산에서 사모펀드 업체로 인수되면서 예전의 무기력한 모습을 벗고 여러가지 공격적인 한정메뉴 마케팅을 벌이고 있습니다.

일본 맥도날드도 여름 한정이니 가을 한정이니 이상한(?) 한정메뉴를 자주 선보이는데(심지어는 지역마다 다르기도 합니다),

그걸 배워 온 것인지...

아무튼 이번에는 슈프림치즈 버거와 스노우블루베리 메뉴를 먹어보았습니다.

슈프림치즈 버거는 세트가 3,900이라는 아주 저렴한 가격입니다.

더블패티버거라고, 요즘 3,900원에 팔고 있는 네 종류 세트 중 하나인데요, 저렴한 가격에도 불구하고 이름 처럼 패티가 두 장이나 들어있습니다.

세트가 3,900원. 게다가 버거킹 감자튀김은 우월합니다. 꽤 공격적이군요. 슈프림치즈, 몬스터베이비, 슈퍼불고기, 울트라치킨 모두 패티가 두 장입니다.

 

스노우블루베리와 슈프림치즈 버거입니다. 크기는 그렇게 크진 않아요.

 

스노우블루베리는 스낵킹이라고 디저트 메뉴입니다. 가격은 1,000원입니다. 아이스크림 자체는 별 맛이 없지만, 밑에 블루베리가 살살 깔려있습니다.

 

1,000원 내고 시원한 블루베리 먹는다고 생각하면 아주 싼 가격이 아닐까 싶습니다. 따로 판매 제한시간이 있는 것도 아니라서 마음에 듭니다.

 

슈프림치즈 버거는 세트가 3,900원. 크기 자체는 작지만, 패티가 두 겹이라서 제법 볼륨감이 느껴집니다.

 

패티가 두 겹에다가 치즈와 야채, 겨자소스와 마요네즈 등등 작고 저렴한 세트지만 갖출 것은 다 갖췄습니다.

기대없이 시켜본 슈프림치즈가 상당히 알찹니다.

물론 패티가 별 맛은 없지만, 불륨감이 있어서 한 끼 채우기에 썩 나쁘지 않네요.

스노우블루베리도 천원이라는 아주 저렴한 가격으로 블루베리가 자잘하게 깔려있어서 디저트로 그만입니다.

반응형