본문 바로가기

Photo/Other

Photo that taken by my camera himself

깨에 카메라를 매고 다니다 보면 아주 가끔 셔터가 눌려서 엉뚱한 사진이 찍히는 경우가 있다.

집에 돌아와 보면 괴상한 사진이 저장돼 있어서 모두 지우는 경우가 보통이다.

하지만 가끔, 아주 가끔씩 마음에 드는 '잘못 찍힌 사진'도 있다.

아래 사진 같은 경우가 왠지 마음에 들어서 저장한 잘못 찍힌 사진이다...

 

Sometimes camera of mine take pictures by himself.

The release button of tied up and turned on camera on my shoulder, has push at times.

At home I realize there are some photos that I didn't taken.

Most of accidental photos erased, however somes are great enough to makes me keep it on my HDD.

Like the below one.

 

Click to enlarge

 

々肩に掛けたカメラのシャッターが偶然に押される事があるよん。

家に元ってパソコンでメモリカードの写真を見ると、そんなヘマに取ってしまった写真があるのを遅れてきづくしまうよん。

普通はごんなモン消ちまうけど、時たますごい写真がでてセーブするごともあるよん。

上の写真がそんな場合のもので、なんだか好き。

偶然といって、悪い事ばかりでなないよん。


* 이 포스트는 blogkorea [블코채널 : Image Generator] 에 링크 되어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