허경영, 애칭 허본좌.

 

천재정치를 행하는 이 시대 마지막 로맨티스트?

 

허본좌가 트위터界에 발을 디디자 모든 자들이 허본좌의 아래에 무릎을 꿇었다.

 

허본좌는 어제 낮(7월 30일)에 트위터 계정을 개설 한 것으로 보이는데, 불과 하루 만에 1,000 명 가까운 팔로워를 끌어들이는 괴력을 과시하고 있다.

 

 

 

 

본좌 허경영 총재의 트윗 주소

http://twitter.com/unhky

 

클릭하면 커진다.

 

허총재가 하루 만에 남기신 말말말...

 

한 마디 한 마디가 주옥같으며, 그 포스가 예사롭지 않다!

 

시간 순으로, 아래로 갈 수록 오래전 글이다.

 

 

출소 전에는 유체이탈을 통해서 많은 유명 인사들과 만났지만 이렇게 국민들과 만나보지 못해서 죄송하게 생각합니다. 정치인들이 이용은 하고 있지만 소통은 부족한 정치인이 많은 것 같습니다. 제가 이곳에서라도 이야기 할 수 있어서 감사하게 생각합니다.

 

(유체이탈... 후덜덜덜덜덜덜덜.... 게다가 정치인 트위터에 대해서도 정확히 꿰뚫고 계시는 저 혜안)

 

개인적으로 김주하 앵커 괜찮게 생각하고 있습니다. 토크쇼를 하면 초대해보고 싶은 생각이 있습니다.

 

(김주하 앵커는 어떻게 생각할까요?)

 

지금 보좌관이 없어서 그러는데 제 아이디 밑에 unhky 누르면 저한테 메세지 보낸 분들이 보이는데 제가 보내려면 어떻게 해야 합니까?

 

(친히 트위터를 하신다는 명백한 증거)

 

TVN의 이경규, 김구라, 김성주 진행의 화성인 바이러스 녹화를 어제 끝냈습니다. 편집이 잘 끝났다고 조금 전에 작가한테 연락이 왔습니다. 8월 4일 밤11시에 TVN에서 뵙겠습니다.

 

(허본좌 TV 출연!!! 본방 사수!!!)

 

정치인을 보고는 욕을 하지만 저를 보고는 다들 재미있어하는 모습을 볼 때 저는 좋습니다. 逐鹿者不見山 정치인의 냄새가 나는 사람은 정치를 개혁하지 못합니다. 히틀러도 처음에 정치인이 아니었기 때문에 개혁을 할 수 있었던 것입니다. 해는 반드시 뜹니다.

 

(친히 자신을 희생하시어 인민들에게 웃음을 주시는 살신성인의 정신)

 

애국가가 동해물과 백두산이 마르고 닳도록 이라고 하니까 북쪽은 중국에 뺐기고 동해가 자꾸 일본과 문제가 생기는 겁니다. 국민 간접적으로 최면이 되어 있어서 그렇다. 그래서 동해물과 백두산이 무궁하도록 이렇게 바꾸는 것에 대해 어떻게 생각하십니까?

 

(그 누구도 하지 못했던 과감한 제안! 역시 다르다!)

 

당분간은 새로운 책 출판과 당 재정비로 인해 바쁜 일정을 보낼 것 같습니다. 네티즌들과 함께 할 수 있는 젊은 정당으로 탈바꿈하여 내년 지방선거에서도 국민들의 바람대로 민주공화당에서 많은 후보를 낼 생각입니다. 많은 지지 부탁드리겠습니다.

 

(아쉽지만 허본좌 자신은 출소 직후이기 때문에 피선거권이 없다는 사실 -_-)

 

1년6개월동안 참으로 많은 생각을 하였습니다. 제가 구속되던 날 남대문이 불타고 출소하는날은 개기일식이 일어나 많은 분들이 놀라워 하셨던걸로 알고있습니다. 많은 국민들께서 이렇게 저를 환영해 주셔서 감사드린다는 말씀을 드리고 싶습니다.

 

(이것은 허본좌를 핍박하지 말라는 증거! 잘못하면 국가적 재앙을 몰고 올 수 있다!)

 

점심시간에 미디어 매체 기자들과 만나 미디어그룹 인수와 관련한 심도있는 이야기를 해보려고 합니다. 이분들 중 저를 지지하는 분들이 상당수 있습니다. 아침해는 꼭 다시 뜹니다.

 

(이제 언론 활동도 시작하시는 듯)

 

지금 미디어매체 기자들과 만나기 전에 잠시 차를 마시고 있습니다. 오늘부터 저도 트위터를 시작해볼까 합니다.

 

(역시 시대를 앞서가는 정치인!!!)

 

 

 

대한민국에 누가 있어 감히 이런 신묘막측한 혜안을 바탕으로 한 문제적 발언을 쏟아낼 수 있단 말인가?

 

하루만에 어록에 오를 글들이 수두룩하게 나왔으니, 앞으로가 무척 기대되는 바이다.

 

거기 당신! 닥치고 당장 팔로잉!

 

고고고!

 

허본좌 만세!

 

http://twitter.com/unhky

http://twitter.com/unhky

http://twitter.com/unhky

http://twitter.com/unhky

http://twitter.com/unhky

 

 

 

 

 

 

 

 

 

  * 이 포스트는 blogkorea [블코채널 : Image Generator] 에 링크 되어있습니다.  
There are 5 Trackbacks and 8 Replies.
Trackback Address :: http://www.frosteye.net/trackback/323 관련글 쓰기
  1. Trackback 트위터 마을에 100명이 사용자가 살고 있다면? | 2009/08/01 09:01 From The third place | DELETE
    트위터를 100명의 마을이라고 가정한다면 20명은 활동이 전혀없고, 50명은 지난 일주일동안 활동이 없고, 5명만 100명 이상과 폴로워 관계를 형성하고 있으며, 5명의 활동이 트위터 전체의 75%를 점유하고 있다고 한다. via~ http://thenextweb.com/2009/07/29/twitter-community-100-people/ http://rohitbhargava.typepad.com/weblog/2009/07/10-stunning-..
  2. Trackback Twitter를 한국 사람들이 쓰게 할 수 있는 이유 2가지 | 2009/08/03 01:09 From 권씨의 신기한 웹탐험기 | DELETE
    최근 국내에서 갑자기 Twitter를 사용하는 사람들이 부쩍 늘었습니다. 몇 일전 핸드폰을 팔고 있는 제 친구마저 (블로그가 뭔지도 모르는 이 친구가) Twitter를 하는 걸 보고 정말 깜짝 놀랐습니다. ^^;; 저도 안 하는데... 뭐 하면 안 된다는 법은 없지만 서도 그래도 좀 놀랍고 의외더군요. 반면에 국산 마이크로 블로깅 서비스인 미투데이는 조금씩 늘어가는 것 같지만 Twitter 만큼의 성장세는 보이지 않고 있습니다. 흠, 왤까요? 최근에..
  3. TvN에서 방송중인 화성인 바이러스 19화(2009.08.04.) 본좌 허경영 편이 방송되었습니다. 현재 포스팅 시점이 8월 6일이니 그저께 방송된것이군요.. ㅎ 방송 녹화일은 허경영의 출소일 3일후였다고 합니다. 화성인 바이러스는 평소에도 대박인사람들이 좀 많이 나오긴했지만, 이번편은... 정말 ㅋㅋ 눈을 뗄 수 없을 정도 였습니다. 이건 그냥 놓치기 아쉽다 싶어서 녹취록(?) 비스무리하게 방송보면서 메모했습니다. 지금부터 밑에 전개되는 내용들은..
  4. Trackback thruBlog - 트위터 사용법 모음 | 2009/08/06 06:18 From thruBlog | DELETE
    요즘 국내에서도 트위터에 대한 소개가 빈번하게 이뤄지고 있고, 인기가 날로 올라가고 있습니다. 하지만, 트위터는 영어권 서비스입니다. 그래서 아무래도 국내 사용자가 트위터를 처음 사용할...
  5. Trackback 허경영(허본좌) 음반발매 Call me~! | 2009/08/13 14:43 From Connection generator | DELETE
    허경영(허본좌)의 15일 공개될 음반의 Call me 티저영상을 공개했네요 ... 진짜 발매하는군요.. 이것도 공중부양과 맞먹는 소리인줄 알았는데! 이건 정말 사실이군요ㅋㅋㅋ 역시 우리의 허본좌님 우리를 실망시키지 않는 모습을 보여주는군요ㅋ 환갑의 나이(1950년생)에도 불구하고 랩의 문턱에 들어섰군요 ㅋ 허경영을 불러봐~~ 예~~~ He is Real~ 허본좌 신드롬 이제 시작에 불과하군요... 출소한지 한달도 안되었는데 이렇게 왕성한 활동을.....
  1. 트위터가 갑자기 하고 싶어지는 1인..^^
  2. Comment Joshua.J | 2009/07/31 12:53 |  Perma.LINK /  MODIFY or DELETE /  REPLY
    아아아
    진정한 개그맨이시군요

    정치하곤 거리가 멀지만(...)
  3. 트위터에 진위 논쟁이 벌어지고 있던데 말이죠;;;
Prev 1 ... 1033 1034 1035 1036 1037 1038 1039 1040 1041 ... 1351 Next
OPEN MENU Open CLOSE MENU Close